문서참조번호 생성일 비밀등급 출처 태그
09SEOUL551 2009-04-06 07:29 미분류 주한 미국 대사관

제 목: 서울, 언론 반응

미 분 류 SECTION 01 OF 02 SEOUL 000551

국방부망 배포

행정명령 12958: 해당없음 태그: PREL PGOV MARR ECON KPAO KMDR KS US 제 목: 서울, 언론 반응 번역자: PoirotKr (트위터 사용자명) — Micheal H. Rhee 2015/05/24 21:08

[사설] 장거리미사일에 核 실으려는 北을 어떻게 할 것인가

조선일보 사설(04/06): “보수 조선일보 오늘자 사설: “북한은 이번 발사로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능력이 일정 수준에 올라 있음을 보여주는 데 성공했다. …이미 북한은 2006년 10월 핵실험에 성공했다고 주장했다.…반면 한국은 NPT(핵 확산금지조약)에 따라 핵 무장 능력을 포기했고, MTCR(미사일기술통제체제)에 가입해 사거리 300㎞, 탄두 중량 500㎏을 넘는 미사일은 개발할 수 없게 돼 있다. 핵과 미사일에서 남·북한 간의 전략적 불균형이 갈수록 심각해지고 있다. …정부는 단기적으로 미사일 발사에 대한 대북 제재와 이어질 협상 국면을 대비하면서 대한민국이 '핵과 장거리 미사일 능력을 갖춘 북한'의 위협 아래서 어떻게 국가 안보를 지켜 나가고 이런 북한을 어떻게 관리해 나가야 하느냐는 근본 전략을 마련해야 한다.”

[사설] 북, 로켓 발사 강행 … 이번만큼은 대가 치르도록 해야

중도 우파 중앙일보 사설(4월 6일): “미국은 강경 대응과 함께 대화 의지도 피력하고 있어 언젠가는 북한과 접촉할 것으로 보인다. 문제는 그런 회담이 열린다 해도 북한이 원하는 것을 얻으려면 부지하세월이 된다는 점이다. 대북 경제 지원은 사실상 한국과 일본이 전담하고 있다. 특히 ‘핵 보유국 인정과 미국과의 국교정상화’라는 북한의 희망사항 앞에는 장애물이 그야말로 부지기수다. 만의 하나 미국이 그런 판단을 하더라도 한·일이 이를 허용할 리 없다.…앞으로 동북아 군비경쟁이 가속될 것이란 점도 북한엔 역풍으로 작용할 것이다. 그동안 북한 로켓 발사를 자국의 군사력 증강을 위한 절호의 기회로 간주해 온 일본은 앞으로 보란 듯이 군비 확충에 나설 것이다. 이는 불가피하게 중국의 맞대응을 초래할 수밖에 없어 중국으로선 매우 곤혹스러운 처지에 빠질 것이다. 이럴 경우 중국이 지금처럼 북한 입장을 봐주지 않을 것임은 자명하다. 결국 이번 장거리 로켓 발사 성공은 북한에 ‘국가적인 위신’은 세워줄지 몰라도 궁극적으론 전혀 도움이 되지 않는다.”

[사설]국제사회, 北에 ‘도발은 손해’임을 보여줘야

보수 동아일보 사설(4월 6일): “북한은 로켓에 그치지 않을 것이다. 핵실험과 로켓 발사의 연장선상에서 핵무기를 소형화해 로켓에 탑재하려 들 것이다. 2차 핵실험을 실시할 가능성도 있다. 북한은 로켓에 그치지 않을 것이다. …핵실험과 로켓 발사의 연장선상에서 핵무기를 소형화해 로켓에 탑재하려 들 것이다. 2차 핵실험을 실시할 가능성도 있다. 김정일 집단의 생각을 대변하다시피 하는 조선신보가 예고한 시나리오들이다. 조선신보는 장거리 미사일을 해외에 판매할 가능성도 언급했다. 북한 외무성은 안보리 상정 논의만 해도 6자회담이 없어지고 핵 불능화 조치도 원점으로 돌아갈 것이라고 경고했다. 위험하기 짝이 없는 평화 위협세력의 망동을 국제사회가 구경만 하고 있을 수는 없다.”

[사설] 로켓 발사 강행한 북 대가 치러야

중도 한국일보 사설(4월 6일): “국제사회도 필요 이상의 과잉 대응은 자제할 필요가 있다. 로켓 발사에 대해서는 마땅한 대가를 치르게 하면서, 다른 한편으로 6자회담 틀의 유지와 대화의 동력은 이어가야 한다. 북한의 미사일 문제도 궁극적으로는 대화와 협상을 통해서 해결해야 할 사안이다. 이런 점에서 오바마 미 대통령이 로켓 발사 문제와 별개로, 6자회담이 한반도 비핵화 달성과 긴장완화, 그밖의 한반도 문제를 논의하는 중요한 틀임을 거듭 강조한 것은 주목할 만하다.”

[사설] 유감스런 로켓 발사, 파장 최소화해야

좌파 경향 한겨레 신문 사설 (4월 6일): “이번 일을 북한의 적극적 도발로 받아들이기보다 핵·미사일 협상 강화를 위한 촉매로 활용해야 한다는 시각도 만만치 않다. 이런 상황에서 무리한 대북 제재 추구는 위협 요인 억제라는 애초 의도에서 벗어나 사태를 더 악화시키고 오히려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구축 의지를 저해할 수 있다. 북한의 이번 발사는 제12기 최고인민회의 첫 회의를 앞두고 내부 단합을 꾀하려는 성격이 강하다. 강한 힘이 있음을 주민들에게 과시하지 않으면 안 될 정도로 북한 체제가 취약하다는 뜻이다. 관련국들의 과잉 대응은 북한 집권세력의 이런 위기의식을 부추겨 사태를 엉뚱한 방향으로 몰아갈 수 있다.” 스티븐스

포와로 탐정의 번역 © 무단복제나 전재를 금지합니다.

09SEOUL551.rtf
UNCLAS SECTION 01 OF 02 SEOUL 000551 
 
 
SIPDIS 
 
E.O. 12958: N/A 
TAGS: PREL PGOV MARR ECON KPAO KMDR KS US
SUBJECT: SEOUL - MEDIA REACTION 
 
East Asia and Pacific: DPRK, missile launch 
------------------------------------------- 
 
"NORTH KOREA'S MISSILE CAPACITY IS A SERIOUS THREAT" 
 
Conservative Chosun Ilbo editorialized (04/06): "Even if North Korea 
failed to put a satellite into orbit, this launch demonstrated that 
North Korea's ICBM (intercontinental ballistic missile) capability 
has reached a certain level. ... North Korea already claimed to have 
succeeded in conducting a nuclear test in 2006... The ROK, by 
contrast, has given up its nuclear armament capability under the 
Nuclear Nonproliferation Treaty (NPT) and is restrained by the 
Missile Technology Control Regime (MTCR) from developing missiles 
with the range of more than 300km and payload of more than 500kg. 
In other words, the strategic imbalance between the two Koreas in 
nuclear weapons and missiles is becoming increasingly serious. ... 
The ROKG, while preparing for sanctions against North Korea's 
missile launch and the ensuing negotiations with the North in the 
short term, should come up with a fundamental strategy how to 
protect national security under the threat of a North Korea armed 
with nuclear and long-range missile capabilities." 
 
 
"NORTH KOREA SHOULD BE PUNISHED FOR ROCKET LAUNCH" 
 
Right-of-center JoongAng Ilbo editorialized (04/06): "Since the U.S. 
is expressing willingness to have dialogue with North Korea, in 
addition to taking a tough response (to the rocket launch), the U.S. 
is expected to have contact with the North sometime.  The problem is 
that even if bilateral talks are held between the two countries, no 
one knows when the North will get what it wants.  In fact, most of 
the economic aid to the North comes from the ROK and Japan.  ... 
The prospect for an accelerated arms race in North East Asia will 
also adversely affect North Korea.  Japan, which has viewed the 
North's rocket launch as a good opportunity to build up its military 
power, will set out to increase its military spending, inevitably 
prompting China to respond in the same way...  In this case, it is 
evident that China would not condone North Korea's position as much 
as it does now.  The North's missile launch might lift its 'national 
status' but will ultimately not benefit the country." 
 
 
"VIOLATING NORTH KOREA'S OWN INTERESTS" 
 
Conservative Dong-a Ilbo editorialized (04/06): "North Korea will 
not stop here.  Now that it has a nuclear test and rocket launch 
under its belt, it is likely to move on to developing a nuclear 
warhead small enough to be carried by a missile.  A second nuclear 
test is also probable. ... The first step in resolving the security 
threat triggered by Pyongyang's provocation is for the international 
community to reinforce the principle of 'no reward for bad 
behavior.'  It is regrettable that China and Russia simply urged 
calm and controlled responses immediately after yesterday's launch 
without citing the provocation's violation of Resolution 1718. ... 
Their inept action could even invite further provocations by 
Pyongyang.   The U.N. Security Council, which will hold a meeting 
today, must draft specific measures to make it clear to the North 
that its provocations will run counter to its interests. " 
 
 
"NORTH KOREA SHOULD PAY THE PRICE FOR ROCKET LAUNCH" 
 
Moderate Hankook Ilbo editorialized (04/06): "The international 
community needs to refrain from overreacting to the North's rocket 
launch.  The international community should make sure that North 
Korea pays a price for its rocket launch while keeping the Six-Party 
Talks on track and continuing to pursue talks.  North Korea's 
missile issue should be eventually resolved through dialogue and 
negotiations.  Given this, it is noteworthy that President Obama 
reiterated that the Six-Party Talks, aside from the rocket launch, 
should be an important framework for denuclearizing and easing 
tensions on the Korean Peninsula and discussing other issues related 
to the Korean Peninsula. " 
 
 
SEOUL 00000551  002 OF 002 
 
 
 
"MINIMIZING AFTEREFFECTS OF NORTH KOREA'S LAUNCH" 
 
Left-leaning Hankyoreh Shinmun editorialized (04/06): "There are 
also views that this launch should not be taken as an act of 
provocation by North Korea but rather be used as a catalyst for 
strengthening negotiations on (North Korea's) nuclear weapons and 
missiles.  The unreasonable pursuit of sanctions in this situation 
could get us away from the original intention of containing a 
threat, making the situation much worse.  Such a move might even 
undermine the goal of denuclearizing and building peace on the 
Korean Peninsula.  North Korea's launch smacks strongly of an 
attempt to secure internal unity ahead of the first session of its 
12th Supreme People's Assembly.  This means that North Korea's 
system is so weak that its leaders feel they must use this launch to 
demonstrate their power to their people.  An immoderate response 
from related nations could fan this feeling of crisis within North 
Korea's leadership and send the situation spinning in the wrong 
direction." 
 
 
STEPHE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