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서참조번호 생성일 비밀등급 출처 태그
09SEOUL515 2009-03-31 07:43 미분류 주한 미국 대사관

제 목: 서울, 언론 반응

미 분 류 SECTION 01 OF 02 SEOUL 000515

국방부망 배포

행정명령 12958: 해당없음 태그: PREL PGOV MARR ECON KPAO KMDR KS US 제 목: 서울, 언론 반응 옮긴이: PoirotKr (트위터 사용자명) — Micheal H. Rhee 2015/06/02 07:47

[사설]북한 미사일 우리 나름의 대비책은 무엇인가

중도 우파 중앙일보 사설(3월 31일): “게이츠 국방부 장관과 이 대통령의 발언에서 한미 사이 긴밀한 협력을 엿볼 수 있지만, 한미 동맹에 대해 상당한 우려를 금하지 않을 수 없다. …그러나 과거에도 여러 차례 그랬듯이 그때그때마다 입장을 바꾸는 미국의 대응 자세가 믿음직하지 못한 것도 사실이다.…이제 정부는 이런 불안감을 씻어줄 대책을 내놓아야 한다. …더 나아가 미사일방어(MD) 계획 참여 문제도 좀 더 전향적으로 검토할 필요가 있다.”

[사설] 오바마 정권의 대북(對北)정책이 정말 있긴 있는가

보수 조선일보 사설(3월 31일): “지금까지의 정황을 종합하면, 미국 행정부는 북한이 미사일을 발사하더라도 유엔 안보리에서 논의하는 것 외에는 이렇다할 제재를 취하기 어렵다는 결론을 내린 듯하다. …이는 한반도의 남·북쪽과 모든 국제사회에 '미국도 별수 없다'는 인식을 퍼뜨리게 될 것이고, 근본적으로 오바마 행정부의 대북 정책 방향에 관한 의문과 혼란을 확산시키게 될 것이다.”

[사설]北 미사일 도발에 미리 면죄부 주려는 건가

동아일보 사설(3월 31일): “한미의 무책임한 대응은 심각한 후유증을 초래할 수밖에 없다. 군사전문가들은 이 대통령의 발언이 대포동 2호 미사일 발사에 대한 허가장을 내준 것이나 마찬가지이며 북한은 이제 마음 편하게 도발을 할 것이라고 우려한다. 한미 양국이 일찌감치 후퇴했기 때문에 북한이 미사일을 발사할 경우 유엔이 강력한 제재를 하기도 어려워졌다. 북한의 핵과 미사일 개발을 용인함으로써 핵확산금지조약(NPT)과 미사일기술통제체제(MTCR)가 깨지거나 의미를 상실하게 될 것이라고 우려하는 전문가도 많다.”

[사설] 눈길 끄는 이 대통령의 ‘현실적’ 대북 발언

좌파 경향 한겨레 신문 사설(3월 31일): “대통령이 직접 나서서 군사적 대응에 반대한다는 뜻을 새로 밝히고, 한쪽으로 치우치지 않는 자세를 확인한 점에서 의미가 있다. 이 대통령의 발언 취지에 대해 정부 당국자들은 “‘북한이 인공위성 로켓을 발사한다 해도 한국 정부가 앞장서서 상황 악화를 주도하지는 않겠다’는 메시지를 보낸 것”이라고 설명한다. 북한의 인공위성 발사가 연쇄적인 강경반응을 일으키며 한반도 정세를 더 악화시킬지도 모른다는 우려가 있었던 점을 고려할 때 환영할 만한 일이다.”

[사설] 북 미사일, 외교공조에 집중해야

중도 서울신문 사설 (3월 31일): “(북한의 미사일 발사에 군사적 대응을 반대한다는) 이 대통령의 발언은 군사적 대응에 따른 불안을 제거하고, 북한 로켓 발사가 경제 위기 극복에 걸림돌이 되지 않도록 하겠다는 의지를 표명한 것으로 받아들이고자 한다.…미국, 일본은 물론 중국, 러시아 등을 상대로 한 집중적인 외교 노력으로 공조를 끌어내 북한으로 하여금 로켓 발사와 협박 외교가 결코 이익이 되지 못한다는 사실을 깨닫게 해야 한다”

[사설] 짧지만 의미가 큰 한미정상 첫 회담

중도 한국일보 사설(3월 31일): “G20 정상회담 한쪽에서 열리는 이번 정상회담에서 한미 양국 대통령은 북한의 장거리 로켓 발사 문제에 효과적으로 대응하는 방안을 강구하는 데 지혜를 모아야 한다. 국제사회의 우려와 경고를 무시하는 북한의 행위에 대해서는 응분의 대가를 치르게 하면서도 6자회담 등 한반도 차원의 대화와 협상의 동력을 유지하는 것이 중요하다. …이 대통령과 오바마 대통령의 첫 만남이 이런 현안들을 원만하게 해결해 가는 데 필수적인 상호신뢰 형성에 소중한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 스티븐스 포와로 탐정의 번역 © 무단복제나 전재를 금지합니다.

09SEOUL515.rtf
UNCLAS SECTION 01 OF 02 SEOUL 000515 
 
 
SIPDIS 
 
E.O. 12958: N/A 
TAGS: PREL PGOV MARR ECON KPAO KMDR KS US
SUBJECT: SEOUL - MEDIA REACTION 
 
North Korea: DPRK, planned missile launch 
----------------------------------------- 
 
"MISSILE MEASURES" 
 
Right-of-center JoongAng Ilbo editorialized (03/31): "The comments 
by U.S. Secretary of Defense Gates and President Lee reveal close 
cooperation between the ROK and the U.S., but we can't help 
harboring considerable concern about security.  The attitude of the 
U.S., which frequently changes its stance, is not trustworthy. 
Above all, Secretary Gates will not be able to avoid criticism for 
his careless remarks on the missile issue... The ROKG should now 
come up with specific measures to dispel the ROK people's concern. 
It should even consider participating in the Missile Defense system 
more positively." 
 
 
"DOES OBAMA HAVE A N. KOREA POLICY?" 
 
Conservative Chosun Ilbo editorialized (03/31): "Judging from the 
situation so far, the U.S. administration appears to have decided it 
would be difficult to take any measures against a North Korean 
missile launch other than discussing it with the UN Security 
Council... This would be very disappointing for a large number of 
South Koreans and would spread the view among both North and South 
Koreans, as well as the international community, that the U.S. has 
no magic formula either.  Fundamentally, it would exacerbate 
confusion and suspicion over the Obama administration's North Korea 
policy." 
 
 
"TOLERATING N. KOREA'S PROVOCATION?" 
 
Conservative Dong-a Ilbo editorialized (03/31): "The irresponsible 
responses by Seoul and Washington will inevitably cause serious side 
effects.  Military experts warn that President Lee's comment has 
given the North the green light to launch its Taepodong-2 missile, 
enabling the North to comfortably make its provocations.  The early 
retreat by Seoul and Washington also makes it difficult for the 
United Nations to impose strong sanctions on the North if a missile 
is launched.  The toleration of the North's nuclear and missile 
development, it is feared, will torpedo the Nonproliferation Treaty 
and the Missile Technology Control Regime." 
 
 
"PRESIDENT'S REALISTIC REMARKS ON N. KOREAN AFFAIR" 
 
Left-leaning Hankyoreh Shinmun editorialized (03/31): "President 
Lee's statements during the interview with The Financial Times are 
meaningful as the President publicly opposed a military response and 
reaffirmed a moderate stance.  Regarding the intention of Lee's 
remarks, government officials have explained that, 'It sent a 
message to North Korea that the South Korean government won't 
participate in playing a leading hard-line role to worsen the 
situation even if North Korea launches a satellite rocket.'  Given 
concerns that a satellite launch by North Korea would spark a chain 
reaction and make the situation on the Korean Peninsula worse, we 
welcomed this message." 
 
 
"SEOUL SHOULD ENHANCE DIPLOMATIC COORDINATION ON NORTH KOREAN 
MISSILE ISSUE" 
 
Moderate Seoul  Shinmun editorialized (03/31): "President Lee's 
statement [that he opposes a military response to North Korea's 
missile launch] can be seen as his efforts to dispel concerns about 
a military response and to make sure that North Korea's rocket 
launch will not become a stumbling block in the road to overcoming 
the economic crisis... Seoul should focus its diplomatic efforts on 
seeking cooperation with the U.S., Japan, China and Russia in 
reminding the North that its rocket launch and saber-rattling will 
never be beneficial to the communist state itself." 
 
 
 
SEOUL 00000515  002 OF 002 
 
 
Upcoming G-20 Summit 
-------------------- 
 
"BRIEF BUT SIGNIFICANT FIRST SUMMIT BETWEEN THE ROK AND THE U.S." 
 
Moderate Hankook Ilbo editorialized (03/31): "During the summit to 
be held on the sidelines of the G-20 summit, the ROK and U.S. 
Presidents should work together to come up with effective measures 
against North Korea's launch of a long-range rocket.  They should 
make North Korea pay the price for its behavior in defiance of 
international warnings, and at the same time, maintain the momentum 
of dialogue and negotiations at the level of the Korean Peninsula, 
such as the Six-Party Talks... We hope that the first meeting 
between Presidents Lee and Obama will serve as a good opportunity to 
build mutual trust, which is essential to resolving pending 
bilateral issues." 
 
 
STEPHE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