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서참조번호 생성일 비밀등급 출처 태그
09SEOUL395 2009-03-13 08:21 미분류 주한 미국 대사관

제 목: 서울, 언론 반응

제 목: 서울, 언론 반응 미 분 류 서울 000395

국방부망 배포

행정명령 12958: 해당없음 태그: PREL PGOV MARR ECON KPAO KMDR KS US 제 목: 서울, 언론 반응 번역자: PoirotKr (트위터 사용자명) — Micheal H. Rhee 2015/04/24 08:21

동아시아 태평양: 북한의 미사일 발사 계획

[사설] 북한 로켓 발사 강행하면 국제사회 반드시 대응해야

(조선일보 2009년 3월 13일 사설): “문제의 본질은 사전 통보 여부가 아니다. 북한이 광명성 2호를 쏘아 올릴 '은하2호' 로켓이라고 말하는 것이 실제론 장거리 미사일과 똑같다. 따라서 '위성 발사'는 '탄도 미사일 시험발사'와 마찬가지다. …국제사회가 이번에 북한을 그냥 두는 상황이 생긴다면 앞으로 대량살상무기 확산을 저지하려는 국제사회 노력은 상당히 힘을 잃게 될 것이다. 안보리를 포함한 유엔 위상도 떨어질 수밖에 없다. 북한이 미사일 발사 이후 6자회담에서 더욱 기고만장한 자세로 나오는 일이 벌어지지 않도록 하기 위해서도 반드시 응분의 대가를 치르게 해야 한다.”

[사설] ‘인공위성 발사’, 국제사회가 믿을 수 있어야

좌파 한겨레 신문 사설(3월 13일): “북한이 무엇을 쏠지는 당일 확인해 봐야 알 수 있다. 인공위성이더라도 궤도에 제대로 진입하지 못하면 장거리 미사일 발사와 구별하기 어려울 수 있다. 하지만, 이번처럼 사전에 필요한 조처를 취하고 인공위성 발사에 성공한다면 국제 제재를 가하기는 어렵다. 미국·러시아·중국 등 여러 나라가 탄도미사일 기술을 이용해 인공위성을 궤도에 진입시켰으나 문제가 된 적은 없다. 최근에는 핵개발 의혹을 받는 이란도 인공위성을 발사했으나 제재를 받지는 않았다. 물론 북한이 인공위성 발사를 강행하지 않는 것이 가장 바람직하다. 순수한 뜻의 인공위성 발사라 하더라도 국제사회에 위협이 되지 않는다는 사실을 믿도록 해야 한다. 지금은 특히 일방적 행동으로 상황을 악화시키거나 상대를 자극하는 행위를 삼가야 할 때다. 북한이 국제사회의 우려를 씻지 않은 채 인공위성을 발사한다면 6자 회담 재개에도 악영향을 끼치지 않을 수 없다.”

스티븐스 포와로 탐정의 번역 © 무단복제나 전재를 금지합니다.

09SEOUL395.rtf
UNCLAS SEOUL 000395 
 
 
SIPDIS 
 
E.O. 12958: N/A 
TAGS: PREL PGOV MARR ECON KPAO KMDR KS US
SUBJECT: SEOUL - MEDIA REACTION 
 
EAST ASIA AND PACIFIC:  DPRK, PLANNED MISSILE LAUNCH 
--------------------------------------------- ------- 
 
"North Korea Must be Brought to Book for Missile Launch" 
 
Conservative Chosun Ilbo editorialized (03/13):  "The essence of the 
problem is not whether North Korea gives advance notice.  The 
carrier rocket 'Unha-2,' which will supposedly launch the 
'Kwangmyongsong-2' satellite into orbit, is actually no different 
than a long-range missile.  Accordingly, a 'satellite launch' is the 
same as test-firing a 'ballistic missile.'  If the international 
community fails to admonish North Korea now, future efforts to 
prevent it from spreading weapons of mass destruction will lose 
considerable momentum.  The stature of the UN and its Security 
Council will also be damaged.  If North Korea fires a missile, the 
North must be held accountable so that it will not be able to 
escalate its tirades at the Six-Party Talks." 
 
 
"Rational Discussion, Not Rash Displays of Power, Needed on 
Satellite Launch" 
 
Left-leaning Hankyoreh Shinmun editorialized (03/13): "One will have 
to wait until North Korea launches whatever it launches to see what 
it is.  Even if it is a satellite, it will be hard to differentiate 
it from a long-range missile, if it never enters its proper orbit. 
However, if the projectile does successfully enter its orbit, and 
Pyongyang has indeed taken the necessary preparatory actions, it 
will be hard to enact international sanctions.  The U.S., Russia and 
China all used ballistic missile technology to successfully send 
satellites into orbit and it was never a problem.  Iran, too, 
launched a satellite and was never confronted with sanctions, even 
though it is suspected of developing nuclear technology.  It would, 
of course, be most desirable for North Korea not to push ahead with 
launching a satellite.  Even if it does launch a satellite with the 
purest of intentions, it will have to convince the international 
community that it is not a threat.  Pyongyang must refrain from 
doing anything that makes the situation worse or incites other 
parties.  If it fires a satellite without dispelling the concerns of 
the international community, it will be hurting chances for 
resumption of the Six-Party Talks." 
 
 
STEPHE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