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이

문서의 선택한 두 판 사이의 차이를 보여줍니다.

차이 보기로 링크

09seoul1471 [2018/06/09 18:35] (현재)
줄 1: 줄 1:
 +^  문서참조번호 ​ ^  생성일 ​ ^  비밀등급 ​ ^  출처 ​ ^  태그 ​ ^
 +|  09SEOUL1471 ​ |  2009-09-15 ​ |  미분류 ​ |  주한미국대사관 ​ |  {{tag>​PREL PGOV MARR ECON KPAO KS US }}  |
 +====== 제 목: 서울, 언론보도;​ 2009년 9월 15일 ======
  
 +미 분 류 SECTION 01 OF 03 SEOUL 001471
 +
 +국방부망 배포
 +
 +행정명령 12958: 해당없음
 +태그: PREL, PGOV, MARR, ECON, KPAO, KS, US
 +제 목: 서울, 언론보도;​ 2009년 9월 15일
 +번역자: PoirotKr(트위터 사용자명) --- //​[[poirotkr@gmail.com|Micheal H. Rhee]] 2016/01/18 09:32//
 +===== 주요 뉴스 =====
 +
 +조선일보
 +'​추석 대이동'​ 신종플루 확산 고비
 +
 +중앙일보
 +공기업 민영화 하랬더니 담당 공무원이 회사 차지
 +
 +동아일보
 +공장은 쉼없이 돌지만…쌍용차 '​불안한 땀방울'​
 +
 +한국일보
 +위장전입 가르치는 강남학교
 +
 +한겨레 신문
 +설익은 행정구역 개편 지자체 31곳 통합 마찰
 +
 +세계일보,​ 서울신문
 +예산집행·보상금 지급 집중조사
 +===== 국내 동향 =====
 +
 +여론조사기관 한길리서치가 전국 성인 남녀 900명을 대상으로 한 9월 정례 여론조사에서 이 대통령의 국정 지지도는 53.8%(4점 척도 기준)를 기록했다. 이 정도 수준은 취임 직후나 볼 수 있는 지지율이다. (동아, 한국, 세계)
 +
 +===== 국제 뉴스 =====
 +
 +워싱턴 외교 소식통은 제임스 스타인버그 국무부 부장관이 대북 양자 대화를 개최하는 쪽으로 정책 전환을 이끄는 일에 결정적인 역할을 수행했다고 한다. (조선)
 +
 +북ㆍ중 관계에 정통한 복수의 외교소식통들은 "​다이빙궈 국무위원이 조만간 북한을 방문해 김정일 국방위원장을 만나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북한의 6자회담 복귀를 설득하려는 목적이 확실하다. ([[http://​www.mediagaon.or.kr/​jsp/​sch/​common/​popup/​newsviewpopup.jsp?​newsId=01101101.20090915100002181 |한국]], 서울)
 +
 +===== 미디어 분석 =====
 +
 +==== 북한 ====
 +
 +보수 조선일보는 워싱턴 소식통을 인용한 내부 지면에서 제임스 스타인버그 국무부 부장관이 북한과의 양자 대화를 개최하는 방향으로 대북 정책 전환을 이끈 결정적인 역할을 수행했다고 주장했다.
 +
 +조선은 스타인버그 부장관이 대북 제재를 총괄하는 필립 골드버그(Goldberg) 조정관과 협상을 담당하는 스티븐 보즈워스(Bosworth) 대북정책 특별대표,​ 성 김(Kim) 6자회담 수석대표의 의견을 조정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스타인버그 부장관은 "​양자회담을 통해 6자회담 복귀를 설득한다. 미·북 대화가 결코 6자회담을 대체하는 것은 아니다"​는 원칙으로 힐러리 클린턴(Clinton) 국무장관의 승인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
 +==== 미국은 중국 수입 타이어에 징벌적 관세 부과 ====
 +
 +중도 우파 중앙일보 사설: "​우리는 이번 미ㆍ중 무역분쟁의 1차적 책임은 미국에 있다고 본다. 미국이 중국산 타이어에 세이프가드를 발동한 것은 보호무역주의를 배격하기로 한 G20의 합의를 깬 것이기 때문이다. …조지 W. 부시 전대통령이 중국산 제품에 대한 네차례의 세이프가드 발동 건의를 모두 거부한 것도 보호무역주의의 물꼬가 한번 터지면 걷잡을 수 없다는 판단에서였다. 미국이 보호무역주의로 돌아설 경우 국제적인 무역분쟁을 촉발하는 것은 물론, 세계무역을 위축시켜 세계경제의 회복을 그만큼 늦출 수밖에 없다."​
 +
 +===== 사설/​논단 =====
 +**
 +[[http://​chinese.joins.com/​portal/​article.do?​method=detail&​total_id=3775779&​code=001003|[사설] 미·중 고래싸움으로 국제공조 망칠건가(중앙일보,​ 2009년 9월 15일 46면)]]**
 +
 +세계경제의 양대축인 미국과 중국 사이에 벌어지고 있는 무역분쟁이 전세계인의 우려를 자아내고 있다. 발단은 미국이 먼저 제공했다. 미국 정부는 지난 11일 중국산 저가 타이어에 대해 세이프가드(긴급수입제한 조치)조항을 적용해 최고 35%의 관세를 부과하겠다고 발표했다. 그러자 중국 정부는 13일 미국산 자동차와 닭고기 제품에 대해 즉각 반덤핑ㆍ반보조금 조사에 들어갔다. 미국의 선제적인 공세에 중국이 보복으로 맞선 형국이다.
 +
 +피츠버그 G20 정상회담을 2주 앞두고 벌어진 경제대국간의 무역분쟁이 세계경제의 회복 및 국제적인 공조에 악영향을 끼칠 것임은 분명하다. 두 경제대국이 무역현안을 두고 계속 불화를 보일 경우 어렵사리 이루어지고 있는 국제적인 경기회복 노력에 찬물을 끼얹고, 위축된 국제무역을 확대하려는 각국의 공동노력도 물거품이 될 우려가 크기 때문이다. 고래싸움에 새우등 터질까 겁난다. ​
 +
 +우리는 이번 미ㆍ중 무역분쟁의 1차적 책임은 미국에 있다고 본다. 미국이 중국산 타이어에 세이프가드를 발동한 것은 보호무역주의를 배격하기로 한 G20의 합의를 깬 것이기 때문이다. 특히 오바마 정부가 그동안 한번도 발동하지 않았던 세이프가드 조항을 동원한 것은 미국내 보호무역주의 확산에 기름을 붓는 처사가 아닐 수 없다. 일단 세이프가드로 손쉽게 고율의 관세를 부과할 수 있는 길이 열린 이상 앞으로 미국내 다른 산업에서도 이 조항을 적용해달라는 요구가 빗발칠 것이기 때문이다. 조지 W. 부시 전대통령이 중국산 제품에 대한 네차례의 세이프가드 발동 건의를 모두 거부한 것도 보호무역주의의 물꼬가 한번 터지면 걷잡을 수 없다는 판단에서였다. 미국이 보호무역주의로 돌아설 경우 국제적인 무역분쟁을 촉발하는 것은 물론, 세계무역을 위축시켜 세계경제의 회복을 그만큼 늦출 수 밖에 없다.
 +
 +금융위기의 진원지인 미국은 이같은 파국적인 사태진전을 막아야 할 책임이 있다. 중국도 무작정 무역보복에 나설 게 아니라 경제적 위상에 걸맞는 신중한 대응이 요구된다. 양국이 대화를 통해 무역분쟁을 원만하게 해결하기를 기대한다.
 +
 +===== 특집 =====
 +
 +**美·北 양자대화 이끈 스타인버그(국무부 부장관)의 힘(조선일보,​ 2009년 9월 15일 4면)**
 +
 +이하원 워싱턴 특파원
 +
 +버락 오바마(Obama) 미 행정부가 대북정책을 일부 수정, 북한과 양자 대화를 먼저 갖기로 한 배경에는 제임스 스타인버그(Steinberg·56) 국무부 부장관이 결정적인 역할을 했다.
 +
 +워싱턴 DC의 외교 소식통들에 따르면 스타인버그 부장관은 대북 제재를 총괄하는 필립 골드버그(Goldberg) 조정관과 협상을 담당하는 스티븐 보즈워스(Bosworth) 대북정책 특별대표,​ 성 김(Kim) 6자회담 수석대표의 의견을 조율, 이 같은 방향 전환을 결정했다고 한다. 스타인버그 부장관은 "​양자회담을 통해 6자회담 복귀를 설득한다. 미·북 대화가 결코 6자회담을 대체하는 것은 아니다"​는 원칙으로 힐러리 클린턴(Clinton) 국무장관의 승인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
 +스타인버그 부장관은 지난 5월 북한의 핵실험 이후 북한문제에 대한 체계적인 대응 필요성이 대두되면서 ▲제재(골드버그) ▲협상(보즈워스) ▲정책(커트 캠벨 차관보)으로 흩어진 대북정책을 총괄·조정하는 역할을 맡고 있다.
 +
 +오바마 행정부의 '​대북정책 사령탑'​인 그는 온유한 얼굴로 움직임이 요란하지 않다. 그러나 막후 협상에서는 직설적이고 거침없는 스타일이다. …전략국제문제연구소(CSIS),​ 랜드연구소를 거쳐 1997년부터 2001년까지 빌 클린턴 2기 행정부에서 백악관 NSC(국가안보위원회)의 부(副)보좌관을 역임하며 클린턴 부부의 신임을 받았다.
 +
 +특히 클린턴 대통령이 방북을 적극 고려하던 2000년 말 대북정책에 깊숙이 관여했다. 스타인버그 부장관은 지난해 6월 오바마 대통령 후보가 유대계 이익단체인 이스라엘 공공정책위원회(AIPAC) 회의에 참석할 때 연설문 작성에 관여하면서 오바마 대통령과 인연을 맺었다.
 +
 +(우리는 웹사이트에 게재된 영어 버전과 한국어 버전을 비교해 두 기사가 동일하도록 일부 문장을 추가하였다.)
 +
 +토콜라
 +포와로 탐정의 번역 © 무단복제나 전재를 금지합니다
 +===== 어두운 세상을 밝히려면 후원자의 소중한 손길이 절실합니다 =====
 +{{paypal>​-----BEGIN PKCS7-----MIIHPwYJKoZIhvcNAQcEoIIHMDCCBywCAQExggEwMIIBLAIBADCBlDCBjjELMAkGA1UEBhMCVVMxCzAJBgNVBAgTAkNBMRYwFAYDVQQHEw1Nb3VudGFpbiBWaWV3MRQwEgYDVQQKEwtQYXlQYWwgSW5jLjETMBEGA1UECxQKbGl2ZV9jZXJ0czERMA8GA1UEAxQIbGl2ZV9hcGkxHDAaBgkqhkiG9w0BCQEWDXJlQHBheXBhbC5jb20CAQAwDQYJKoZIhvcNAQEBBQAEgYBd+/​HeuCYixamjPXNftIU59sb0XD9ZKKgCBcTcYeajIzAWC7yEypt1lxRKNYT3HOH4P8xUMLNzWP9a7U9TuKWl4dRn9E1k7I3uL6bQULmVcsLZeN6sSoyK9Rqr/​o4Bywe6VRxp3RoTrcAVbgXPM9AAstIfNPDE69dVrHat10vyczELMAkGBSsOAwIaBQAwgbwGCSqGSIb3DQEHATAUBggqhkiG9w0DBwQI6NkKGfI+A0+AgZgivFcgUkPwQs1gTK5zYX5iMEoqI7Y5I/​QaUOr5sZxX0DvD4ek6dQOHlHOMHg6WlNVH/​dc5rTNphoDDtg47JMhRhtu5UJJaFrSmGMzh2jMpKQzuUoBpemUjWhFDLTrydI5b/​+o4lFAC/​EI8dxMUUEiNG5AxxeKgQ1liTunBLoDbCPg3NddStnWoPiyFk7RPqpxdrtwPgdKO7KCCA4cwggODMIIC7KADAgECAgEAMA0GCSqGSIb3DQEBBQUAMIGOMQswCQYDVQQGEwJVUzELMAkGA1UECBMCQ0ExFjAUBgNVBAcTDU1vdW50YWluIFZpZXcxFDASBgNVBAoTC1BheVBhbCBJbmMuMRMwEQYDVQQLFApsaXZlX2NlcnRzMREwDwYDVQQDFAhsaXZlX2FwaTEcMBoGCSqGSIb3DQEJARYNcmVAcGF5cGFsLmNvbTAeFw0wNDAyMTMxMDEzMTVaFw0zNTAyMTMxMDEzMTVaMIGOMQswCQYDVQQGEwJVUzELMAkGA1UECBMCQ0ExFjAUBgNVBAcTDU1vdW50YWluIFZpZXcxFDASBgNVBAoTC1BheVBhbCBJbmMuMRMwEQYDVQQLFApsaXZlX2NlcnRzMREwDwYDVQQDFAhsaXZlX2FwaTEcMBoGCSqGSIb3DQEJARYNcmVAcGF5cGFsLmNvbTCBnzANBgkqhkiG9w0BAQEFAAOBjQAwgYkCgYEAwUdO3fxEzEtcnI7ZKZL412XvZPugoni7i7D7prCe0AtaHTc97CYgm7NsAtJyxNLixmhLV8pyIEaiHXWAh8fPKW+R017+EmXrr9EaquPmsVvTywAAE1PMNOKqo2kl4Gxiz9zZqIajOm1fZGWcGS0f5JQ2kBqNbvbg2/​Za+GJ/​qwUCAwEAAaOB7jCB6zAdBgNVHQ4EFgQUlp98u8ZvF71ZP1LXChvsENZklGswgbsGA1UdIwSBszCBsIAUlp98u8ZvF71ZP1LXChvsENZklGuhgZSkgZEwgY4xCzAJBgNVBAYTAlVTMQswCQYDVQQIEwJDQTEWMBQGA1UEBxMNTW91bnRhaW4gVmlldzEUMBIGA1UEChMLUGF5UGFsIEluYy4xEzARBgNVBAsUCmxpdmVfY2VydHMxETAPBgNVBAMUCGxpdmVfYXBpMRwwGgYJKoZIhvcNAQkBFg1yZUBwYXlwYWwuY29tggEAMAwGA1UdEwQFMAMBAf8wDQYJKoZIhvcNAQEFBQADgYEAgV86VpqAWuXvX6Oro4qJ1tYVIT5DgWpE692Ag422H7yRIr/​9j/​iKG4Thia/​Oflx4TdL+IFJBAyPK9v6zZNZtBgPBynXb048hsP16l2vi0k5Q2JKiPDsEfBhGI+HnxLXEaUWAcVfCsQFvd2A1sxRr67ip5y2wwBelUecP3AjJ+YcxggGaMIIBlgIBATCBlDCBjjELMAkGA1UEBhMCVVMxCzAJBgNVBAgTAkNBMRYwFAYDVQQHEw1Nb3VudGFpbiBWaWV3MRQwEgYDVQQKEwtQYXlQYWwgSW5jLjETMBEGA1UECxQKbGl2ZV9jZXJ0czERMA8GA1UEAxQIbGl2ZV9hcGkxHDAaBgkqhkiG9w0BCQEWDXJlQHBheXBhbC5jb20CAQAwCQYFKw4DAhoFAKBdMBgGCSqGSIb3DQEJAzELBgkqhkiG9w0BBwEwHAYJKoZIhvcNAQkFMQ8XDTE1MDQxOTA0MjMwN1owIwYJKoZIhvcNAQkEMRYEFAG0z/​c0VdXvYZxtxEorY/​BYbYT2MA0GCSqGSIb3DQEBAQUABIGAQ+u+8qzzKPhRvtviukCKuSSypNWbgmI/​M1xkcCgiV6qJt9UXEtfd1Mqio9lczdic86Tlxzs0fNi8QJ/​D8I+p7ITBARP/​oPYacfLglP5oKaokLl/​wr9VSn7TiqHPjwJuotJNrC48Xh9UO/​rK9/​bOtlb2rgyCsCFwAi8p8F3HOLVA=-----END PKCS7-----}}
 +===== 영문 원본 내려받기 =====
 +<file rtf 09SEOUL1471.rtf>​
 +UNCLAS SECTION 01 OF 03 SEOUL 001471 ​
 + 
 +SIPDIS ​
 + 
 +E.O. 12958: N/A 
 +TAGS: PREL, PGOV, MARR, ECON, KPAO, KS, US 
 +SUBJECT: SEOUL - PRESS BULLETIN; September 15, 2009 
 + 
 +TOP HEADLINES ​
 +------------- ​
 + 
 + 
 +Chosun Ilbo 
 +Chuseok (Korea'​s Thanksgiving) Holiday is a Critical Moment for 
 +Rapid Spread of New Flu; Some 10 Million People Expected to Move 
 +across the Country during Chuseok ​
 + 
 +JoongAng Ilbo 
 +Public Servant in Charge of Privatization of Public Companies Found 
 +to Have Taken Possession of a Company ​
 +He Sought to Privatize ​
 + 
 +Dong-a Ilbo 
 +Ssangyong Workers Striving to Keep Company Alive 
 + 
 +Hankook Ilbo 
 +Schools in Gangnam District Teach Parents to Falsely Register ​
 +Addresses to Transfer Children to Better High Schools in the 
 +District; Gangnam is known as being Home to Many "​Good"​ High Schools ​
 +that Produce Successful Applicants ​
 +to Prestigious Universities ​
 + 
 +Hankyoreh Shinmun ​
 +ROKG's Hasty Pursuit of Reorganization of Administrative Districts ​
 +Puts Local Governments at Odds 
 + 
 +Segye Ilbo, Seoul Shinmun ​
 +Gen. Lee Sang-eui to Head Joint Chiefs of Staff 
 + 
 + 
 +DOMESTIC DEVELOPMENTS ​
 +--------------------- ​
 + 
 + 
 +According to a Sept. 12-13 opinion survey by Hangil Research of 800 
 +adults across the country, President Lee Myung-bak'​s approval rating ​
 +rose to 53.8 percent, the level seen just after his inauguration. ​
 +(Dong-a, Hankook, Segye) ​
 + 
 + 
 +INTERNATIONAL NEWS 
 +------------------ ​
 + 
 +According to diplomatic sources in Washington, Deputy Secretary of 
 +State James B. Steinberg played a decisive role in leading the Obama 
 +Administration to make a policy shift toward holding bilateral talks 
 +with North Korea. (Chosun) ​
 + 
 +According to sources knowledgeable about North Korea-China ​
 +relations, Dai Bingguo, China'​s State Councilor, will visit North 
 +Korea around Sept. 28 apparently to persuade the North to return to 
 +the Six-Party Talks. (Hankook, Seoul) ​
 + 
 + 
 +MEDIA ANALYSIS ​
 +-------------- ​
 + 
 +-N. Korea 
 + 
 +Conservative Chosun Ilbo carried an inside-page report citing ​
 +diplomatic sources in Washington as claiming that Deputy Secretary ​
 +of State James B. Steinberg played a decisive role in leading the 
 +Obama Administration to make a policy shift toward holding bilateral ​
 +talks with North Korea. ​
 + 
 +The report went on to say that the Deputy Secretary coordinated with 
 +Philip Goldberg, Coordinator for the Implementation of UN Sanctions ​
 +on North Korea; Stephen Bosworth, Special Representative for North 
 +Korea Policy; and Sung Kim, Special Envoy for the Six-Party Talks, ​
 +and won approval from Secretary of State Hillary Clinton to hold 
 +bilateral talks with North Korea on the premise that such talks will 
 + 
 +SEOUL 00001471 ​ 002 OF 003 
 + 
 + 
 +not replace the Six-Party Talks and that they are intended to 
 +persuade the North to return to the Six-Party Talks. ​
 + 
 +U.S. Imposes Punitive Tariffs on Chinese Tire Imports ​
 + 
 +Right-of-center JoongAng Ilbo editorialized:​ "We believe that the 
 +U.S. is primarily to blame for this trade dispute. ​ This is because ​
 +the U.S. action breached the G20 agreement to resist trade 
 +protectionism. ​ ...  Former President George W. Bush rejected four 
 +recommendations to invoke safeguard measures against Chinese ​
 +products based on the judgment that trade protectionism,​ once 
 +started, would spiral out of control. ​ The U.S.'s return to trade 
 +protectionism will not only spark international trade disputes but 
 +also undermine world trade, further delaying the recovery of the 
 +global economy." ​
 + 
 + 
 +OPINIONS/​EDITORIALS ​
 +-------------------- ​
 + 
 +TRADE CONFLICT BETWEEN U.S. AND CHINA FEARED TO DISRUPT ​
 +INTERNATIONAL EFFORTS TO TURN AROUND GLOBAL ECONOMY ​
 +(JoongAng Ilbo, September 15, 2009, Page 46) 
 + 
 +A trade dispute between the U.S. and China, the two pillars of the 
 +global economy, is raising concern around the world. ​ The dispute ​
 +was sparked by the U.S. first. ​ The USG announced on September 11 
 +that it will impose a tariff of up to 35 percent on low-cost tires 
 +from China under the safeguard provisions. ​ In response, on 
 +September 13, the Chinese government launched an "​anti-dumping and 
 +anti-subsidy"​ investigation into imports of U.S. vehicles and 
 +chicken products. ​ It appears that Beijing retaliated against ​
 +Washington'​s preemptive offensive. ​
 + 
 +The trade dispute between the two economic powers, which occurred ​
 +two weeks before the G-20 summit in Pittsburgh, will surely have a 
 +negative impact on global economic recovery and international ​
 +cooperation. ​ This is because, when the two economies are 
 +continuously at odds over trade issues, it could pour cold water on 
 +international efforts to revive the global economy and expand the 
 +contracted international trade. ​ We are concerned that "​innocent ​
 +bystanders may get hurt in a Titanic struggle." ​
 + 
 +We believe that the U.S. is primarily to blame for this trade 
 +dispute. ​ This is because the U.S. action breached the G20 agreement ​
 +to resist trade protectionism. ​ In particular, by invoking the 
 +safeguard measure for the first time, the Obama Administration is 
 +fueling the spread of protectionism in the U.S.  Since this 
 +safeguard measure has opened the way for the Obama Administration to 
 +easily impose high tariffs, it will prompt other U.S. industries to 
 +demand that the same provision be applied. ​  ​Former President George ​
 +W. Bush rejected four recommendations to invoke safeguard measures ​
 +against Chinese products based on the judgment that trade 
 +protectionism,​ once started, would spiral out of control. ​ The 
 +U.S.'s return to trade protectionism will not only spark 
 +international trade disputes but also undermine world trade, further ​
 +delaying the recovery of the global economy. ​
 + 
 +The U.S., which triggered the global financial crisis, is 
 +responsible to stave off this catastrophic situation. ​ China also 
 +should not take retaliatory action but cautiously respond in line 
 +with its economic status. ​ We expect that that both countries will 
 +settle trade disputes smoothly through dialogue. ​
 + 
 + 
 +FEATURES ​
 +--------- ​
 + 
 +THE MAN BEHIND OBAMA'​S N. KOREA POLICY ​
 +(Chosun Ilbo, September 15, 2009, Page 4) 
 + 
 +By Washington Correspondent Lee Ha-won ​
 + 
 +U.S. Deputy Secretary of State James Steinberg played a decisive ​
 + 
 +SEOUL 00001471 ​ 003 OF 003 
 + 
 + 
 +role in the Barack Obama Administration deciding to make some 
 +changes in North Korea policy and agree to bilateral talks with the 
 +North, diplomats say. 
 + 
 +According to diplomatic sources in Washington, Steinberg spoke to 
 +Philip Goldberg, the Coordinator for Implementation of UN Security ​
 +Council Resolution 1874 which imposes sanctions on the North, ​
 +Stephen Bosworth, Special Representative for North Korea Policy, and 
 +Sung Kim, the Chief Nuclear Negotiator. ​ Steinberg reportedly won 
 +approval from Secretary Clinton on the premise that such talks will 
 +not replace the Six-Party Talks and that they are intended to 
 +persuade the North to return to the Six-Party Talks. ​
 + 
 +Steinberg has been coordinating North Korea policies since the need 
 +for a systematic response to the North became clear after its second ​
 +nuclear test in May.  Before that, various aspects were handled ​
 +separately by Goldberg, Bosworth and Assistant Secretary of State 
 +Kurt Campbell. ​
 + 
 +Steinberg (56) is said to be inconspicuous in action but to talk 
 +frankly and without reserve in behind-the-scenes negotiations. ​ He 
 +has worked at the Center for Strategic and International Studies and 
 +the Rand Corporation. ​ He earned the trust of former U.S. President ​
 +Bill Clinton and his wife while serving as Deputy Assistant to the 
 +National Security Council during the second Clinton Administration ​
 +from 1997 to 2001. 
 + 
 +During his time at the National Security Council, he was deeply ​
 +involved in formulating U.S. policies towards North Korea when Bill 
 +Clinton considered visiting Pyongyang. ​ Steinberg established a 
 +relationship with then presidential candidate Obama in June last 
 +year, when he took part in writing a speech President Obama was 
 +going to deliver to a session of the American Israel Public Affairs ​
 +Committee (AIPAC), a pro-Israel interest group. ​
 + 
 +* We have compared the English version on the website with the 
 +Korean version and added some sentences to make them identical. ​
 + 
 + 
 +TOKOLA ​
 +</​fi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