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서참조번호 생성일 비밀등급 출처 태그
09SEOUL1441 2009-09-09 미분류 주한 미국 대사관

제 목: 서울, 언론 반응

미 분 류 서울 001441

국방부망 배포

행정명령 12958: 해당없음 태그: PREL, PGOV, MARR, ECON, KPAO, KMDR, KS, US 제 목: 서울, 언론 반응 작성자: PoirotKr (트위터 사용자명) — Micheal H. Rhee 2015/12/29 01:51

[시론] 대북 압박정책 지속돼야 북핵 진전 있다

김성한 고려대 국제대학원 교수가 중도 우파 중앙일보에 글을 기고했다(09/09): “북한이 미·북 양자대화를 고집하는 것은 중국·미국·일본·러시아·한국 등이 형성한 대북 ‘압박 전선’을 미국과의 관계 개선을 통해 와해시키겠다는 것이다. 6자회담의 최대 수혜국인 중국도 이 점에 동의한다. 최근 서울을 다녀간 스티븐 보즈워스 미국 대북정책 특별대표 역시 “북한에 근본적 변화는 없다고 생각한다”고 잘라 말하고 “북한과 양자 대화할 준비도 돼 있으나 오직 6자회담의 맥락 안에서 6자회담을 촉진하기 위해서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북한의 비핵화를 향한 일본과 러시아의 의지 또한 견고하다. 결국 북핵 해법은 이들 5자를 비롯한 국제사회의 견고한 공조를 바탕으로 대북 압박을 지속해 북한을 ‘새로운 세계’로 끌어내는 것이다.”

토콜라 포와로 탐정의 번역 © 무단복제나 전재를 금지합니다

09SEOUL1441.rtf
UNCLAS SEOUL 001441 
 
 
SIPDIS 
 
E.O. 12958: N/A 
TAGS: PREL, PGOV, MARR, ECON, KPAO, KMDR, KS, US 
SUBJECT: SEOUL - MEDIA REACTION 
 
North Korea 
----------- 
 
"WE SHOULD CONTINUE TO PUT PRESSURE ON PYONGYANG TO MAKE PROGRESS ON 
NORTH KOREA NUCLEAR ISSUE" 
 
Kim Sung-han, professor at the Graduate School of International 
Studies of Korea University, opined in right-of-center JoongAng Ilbo 
(09/09): "The reason why the North insists on bilateral talks with 
the U.S. is to break up a "pressure front" formed by China, the 
U.S., Japan, Russia, and the ROK by improving relations with the 
U.S.  China, the biggest beneficiary of the Six-Party Talks, agrees 
(to this assessment).   U.S. Special Representative for North Korea 
Policy Stephen Bosworth, who recently visited Seoul, also said, "I 
don't think there's been any fundamental change (in the North.) 
We're prepared to engage bilaterally as well with the North Koreans, 
but only in the context of the Six-Party process and in order to 
facilitate the Six-Party exercise."  The determination of Japan and 
Russia toward the denuclearization of North Korea is also strong. 
The ultimate resolution of the North Korean nuclear issue is to draw 
North Korea into a "new world" by continuing pressure on the North 
based on close cooperation among the five nations and the 
international community." 
 
 
TOKOL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