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ing cable 08SEOUL1826,

AMBASSADOR'S FAREWELL CALL ON FORMER PRSIDENT ROH

1. (C) 요약: 9월 9일, 버시바우 대사는 경상남도 봉하마을에서 노무현 전 대통령을 만나 노 대통령 마지막 임기 2년 동안 한미 양자 관계 내에서 이룩한 성과들, 한미 FTA의 조인을 포함한, 에 관해 논의했다. 노 전 대통령은 현재 문제들에 대해 언급하기를 꺼려하였으며, 북한을 어떻게 다룰 것인가, 일본이 이웃 국가에 대한 무감각함, 한미 군사동맹의 비대칭적 본성에 대한 잘 알려진 견해를 개진했다. 노 전 대통령은 그가 소속해있었던 전 정당이 지금은 야당이지만, 한국 정치에서 장기적 관점에서의 진보적 흐름을 바꿀 수는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2. (C) 버시바우 대사는 노 전 대통령이 대사의 부임 기간 동안 한미 관계를 강화하기 위해 내렸던 어려운 결정들 일부, 특히 한미 FTA의 결론, 에 대해 감사를 표현하며 논의를 시작했다. 버시바우 대사는 양국의 입법부가 FTA를 비준할 것에 대한 희망을 표명했고, 자신이 워싱턴으로 돌아가면 국회를 설득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서약했다. 노 전 대통령은 단지 FTA가 현실이 되는 희망을 표명하는 것으로 응대했을 뿐이고, (진보 진영에서 논쟁이 지속되고 있는) 자신의 업적 에 대해 그다지 큰 자부심을 나타내지는 않았다.

3. (C) 노 전 대통령은 대북관계에 있어서 최신 문제들에 대한 견해를 묻는 질문에 북한이 붕괴하더라도 남한과 북한이 통일되기 쉽지 않다는 의견을 표명하였다. 그의 견해를 따르면 앞으로 가장 좋은 방법은 미국이 북한을 공격하려 하거나 혹은 북한 정권을 무너뜨리려 한다는 데에서 오는 공포를 누그러지게 하는 일을 하는 것이다. 이것이 북한을 보다 열린 사회로 나아가도록 장려하는 가장 좋은 방법이라고 말한다. 노 전 대통령은 (대북정책은) 정책 선택이라기 보다는 위기 관리로서, 유일한 해결 방안은 북한의 불안정성(insecurity)을 경감하여 주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버시바우 대사는 우리가 북한을 공격할 어떠한 의도도 없음을 확신하도록 상당한 노력을 기울였다고, 그러나 우리는 북한 정권의 생존 - 그것은 정치, 경제적 개혁 요구에 맞서게 될 북한 지도자 그들 손에 달려있다 - 을 보장할 수는 없었다고 말했다.

4. (C) 버시바우 대사는 한미 군사동맹의 변환을 진척시킨 노 대통령 임기 말 2년 동안 있었던 중요한 결단들을 지적했다. 노 전 대통령은 협상 동안 양측의 기대는 상당히 달랐다고 불만을 표했다. 한국의 진보들은 미국과 한국이 동등한 권리가 있고, 공정한 타협이 가능할 것을 기대하는 반면 미국은 자신의 우월한 지위를 이용한다. 노 전 대통령은 한국에 반환되는 미군 기지의 환경오염 처리 문제에 대한 해결 방안을 비참한 표정으로 떠올렸다. 이 경우 미국은 진보세력이 다른 나라들에 적용되는 동일한 기준을 적용하기를 강하게 요구하며 미군기지를 자연적 상태로 복구해야 한다는 요청을 거부하였었다. 노 전 대통령은 이 문제와 다른 문제들에 있어서 자신이 양측의 입장 사이에 붙잡혀 있는 느낌을 받았으며, 종국에는 미국의 입장과 가까운 국방부의 입장을 받아들일 수밖에 없었다고 말했다.

5. (SBU) 노 전 대통령은 자신의 업적 중 하나로 적합한 새로운 미국 대사관 부지를 찾은 것이라고 언급했다. 미 대사는 이 문제가 민감하고 진행 중인 사안이라고 명시했는데 문화재청이 새로운 코이너 기지 부지 문제를 허가하는데 수 년이 걸릴 수도 있기 때문이다.

6. (SBU) 문화재에 대한 논의 이후 일제 시대 한국의 문화적 정체성을 지우려는 일본의 노력에 대한 (노 전대통령의) 언급으로 이어졌고, 일본이 자신이 한 역사를 직시해야 할 필요성에 대해 언급했다. 노 전 대통령은 일본이 한 번도 외세의 점령이나 자신의 영토 내에서 전쟁, 원자폭탄 폭격을 제외하고,을 겪어 본 적이 없기 때문에 일본은 일제 강점기 하에서 살았던 이웃들의 감정을 이해하지 못한다고 말했다.

7. (SBU) 현재 야당인 민주당, 노 전 대통령의 우리당의 계승자인, 에 조언을 줄 수 있느냐는 물음에 노 전 대통령은 그는 단지 옵저버라고 답변했다. 그는 보수파에게 권력이 이동하는 것은 한국 민주주의의 장기적인 진보적 발전 방향과 조화를 이루지 못한다는 견해를 피력했다. 노 전 대통령은 새로운 보수 정권 하에서, 여론이 요구한다면, 야당은 국회가 변화들을 입법하는데 고려하도록 압박하는데 성공해야 한다고 내다보았다. 그 변화들이 퇴행하는 것으로 보인다면, 민주당은 그 변화들에 맞서야 한다.

8. (C ) 코멘트: 노 전 대통령은 미팅 전체에 걸쳐 불편한 듯 보였다. 그 자리에 있었던 권 여사는 훨씬 호의적이었고 기분이 좋아 보였으며, 노 전 대통령의 아름다운 은퇴 자택에서의 생활을 즐기는 듯 보였다. 노 전 대통령은 현재의 정치적 논쟁에서 떨어져 있는모습을 보였고, 가장 관심이 있는 일은 매일 오후 두 번씩 노 전 대통령을 보기 위해 모이는 팬들과 관광객들과 만나는 것 같았다. 그러나 많은 옵저버들은 노 전 대통령이 조만간 막후에서 진보 정치에 보다 활동적인 역할을 맡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코멘트 종료 버시바우]

If you are new to these pages, please read an introduction on the structure of a cable as well as how to discuss them with others. See also the FAQs Reference ID Created Released Classification Origin 08SEOUL1826 2008-09-16 04:46 2011-08-30 01:44 CONFIDENTIAL Embassy Seoul

VZCZCXYZ0000 OO RUEHWEB

DE RUEHUL #1826/01 2600446 ZNY CCCCC ZZH O 160446Z SEP 08 FM AMEMBASSY SEOUL TO RUEHC/SECSTATE WASHDC IMMEDIATE 1630 INFO RUEHKO/AMEMBASSY TOKYO PRIORITY 4859 RUEHBJ/AMEMBASSY BEIJING PRIORITY 4733 RHHMUNA/CDR USPACOM HONOLULU HI PRIORITY RHMFISS/COMUSKOREA J5 SEOUL KOR PRIORITY RHMFISS/COMUSKOREA SCJS SEOUL KOR PRIORITY C O N F I D E N T I A L SEOUL 001826

SIPDIS

E.O. 12958: DECL: 09/16/2018 TAGS: PREL PGOV GG RU KS SUBJECT: AMBASSADOR'S FAREWELL CALL ON FORMER PRSIDENT ROH MOO-HYUN

Classified By: AMB Alexander Vershbow. Reasons 1.4 (b/d)

¶1. (C) SUMMARY: In a September 9 meeting with former President Roh Moo-Hyun at his home in Bongha village, South Gyeongsang Province, Ambassador Vershbow and Roh discussed the accomplishments that took place in the U.S.-ROK bilateral relationship during the last two years of Mr. Roh's term, including the signing of the KORUS FTA. Roh was reluctant to engage on current issues, and offered familiar opinions on how to deal with North Korea, Japan's insensitivity to its neighbors, and the asymmetrical nature of the ROK-U.S. military alliance. Roh said that while his former political party was now in opposition, that did not alter the progressive trend in Korean politics over the long term. END SUMMARY

¶2. (C) The Ambassador opened the discussion by expressing appreciation for some of the tough decisions Roh had taken during the Ambassador's tenure to strengthen U.S.-Korean relations, especially the conclusion of the KORUS Free Trade Agreement. He expressed the hope that the legislatures of both countries would ratify the FTA, and pledged to do his best to persuade Congress when he returned to Washington. Roh responded only by expressing his hope that the FTA would become a reality, but did not evince much pride in his own achievement (which remains controversial among some progressives).

¶3. (C) Asked for his views on the latest problems in relations with North Korea, Roh expressed the opinion that integration of the DPRK and ROK is not likely even if the North collapses. In his view, the best way forward was to work to relieve the North of its fear that the United States intended to attack the DPRK or undermine its regime. That was the best way to encourage North Korea to move toward a more open society. It is a case of crisis management rather than a policy choice, the former President noted, and the only solution is to alleviate North Korea's insecurity. The Ambassador said we had made numerous efforts to assure the North that we had no intention to attack it, but we couldn't guarantee the regime's survival – that was in the hands of the North Korean leaders themselves, who needed to face up to the need for political and economic reforms.

¶4. (C) Ambassador Vershbow noted key decisions made during Mr. Roh's last two years that had advanced the transformation of the ROK-U.S. military alliance. Mr. Roh complained that the expectations of the two sides during the negotiations were quite different. Progressives in Korea expected that the ROK and the U.S. would have equal rights and that fair compromises would be possible, whereas the U.S. took advantage of its superior status. He ruefully recalled the solution to the question of the environmental clean-up of U.S. bases being returned to Korea. In that case, the U.S. had rebuffed the progressives' demands that the bases be restored to their natural state, insisting on applying the same standard that it applied in other countries. Roh said that, on this and other issues, he felt caught between the two sides' positions, and in the end had to accept the position of the Ministry of Defense, which was closer to that of the U.S.

¶5. (SBU) The former President commented that one of his accomplishments was in finding a suitable site for a new U.S. Embassy. The Ambassador indicated that this was still a delicate and ongoing issue, since it could be years before the new Camp Coiner site was cleared by the Cultural Heritage Administration.

¶6. (SBU) The discussion of cultural heritage led to comments on Japanese attempts during the colonial period to erase Korea's cultural identity and the need for Japan to confront its own history. Roh said that Japan had never experienced foreign occupation or fighting on its own soil, with the exception of the A-bomb, so it did not understand the emotions of neighbors who had lived under Japanese occupation.

¶7. (SBU) Asked if he was giving advice to the ROK's opposition Democratic Party, the successor to Roh's Uri Party, Roh replied that he was just an observer. He offered the view that the shift of power to the conservatives was not in harmony with the long-term progressive direction of Korean democracy. The former president predicted that, under the new conservative administration, the opposition would succeed in forcing changes to legislation being considered in the National Assembly if public opinion demanded it. If the changes appeared regressive, the Democratic Party would have to oppose them.

¶8. (C) COMMENT: Roh seemed uncomfortable throughout the meeting – his wife, who was also present, was far more welcoming and good-humored, and seemed to be enjoying life in Roh's beautiful retirement home. Roh gave the appearance of being detached from current political debates, and seemed most interested in meeting with the crowds of fans and tourists that gather twice each afternoon outside the house for an audience with the former President. However, most observers expect that, sooner or later, Roh will try to assume a more active role in progressive politics from behind the scenes. END COMMENT VERSHB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