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서번호 생성일 배포일 분류 출처 태그
07SEOUL3080 2007-10-12 05:38 2011-08-30 01:44 기밀 서울대사관

제 목: 대통합민주신당 경선 미리보기

  • 기 밀 SEOUL 003080
  • 국방부망 배포1)
  • 국방부망 배포
  • 행정명령 12958: 비밀해제: 12/10/2014
  • 태그: KN2), KS3), PGOV4), PREL5), PINR6)
  • 제 목: 대통합민주신당 경선 미리보기
  • 참조: SEOUL 3018
  • 분류자: 정치 참사관 대행 데이비드 울프7) 근거 1.4 (b,d).
  • 번역자: PoirotKr (트위터 사용자명) — Micheal H. Rhee 2012/06/25 04:32

1.(기밀) 요점: 대통합민주신당 대선 후보 경쟁이 치열하게 진행되고 있으며, 투표 부정에 대한 혐의가 지속되고 있지만, 전 통일부 장관 정동영이 선두를 달리고 있고, 만일 그의 강력한 전국적인 조직이 투표로 표출이 되고, 10월 14일 마지막 투표 일정에서 손학규를 물리칠 수있다면 대통합민주신당의 후보가 될 수있다. 누가 이기던, 대통합민주신당의 경선을 규정짓는 투표 문제가 지속되고, 10월 15일에 단독 후보가 선출된 이후에도 사그라지지 않을 듯 하다. 만일 대통합민주신당 후보가 많은 대중적 지지를 받지 못한다면, 무소속 후보인 문국현이 진보진영 통합후보로써 등장할 수있다. 정동영, 문국현, 손학규 혹은 이해찬 등 누가됐건 한나라당 이명박 후보와 경쟁하길 희망한다 손 처도, 매우 힘겨운 싸움이 될 것이 눈에 선하다. 요점 끝.

2.(기밀) 10월 11일 손학규는 대통합민주신당 경선의 두 번째 모바일 투표에서 승리했는데, 손학규와 선두 주자 정동영 사이 격차를 10,000 표차로 줄였다. (주석: 선거인단은 2백 20만 유권자로 구성됐는데, 모바일 투표 신청자와 당원 그리고 휴대폰 여론조사 결과로 구성되어 진다. 대략 50퍼센트의 유권자가 표를 행사했다. 주석 끝.) 대통합민주신당은 10월 14일 남은 경선을 동시에 치르고, 10월 12~14일 마지막 모바일 투표와 전화 여론조사를 합해서 10월 14일 표결의 10퍼센트의 가중치를 두기로 했다.

3.(기밀) 8개 시도인 대전, 충청남도, 전라북도, 경기도, 인천, 대구, 경상북도, 그리고 서울은 10월 14일 일요일 하루 안에 동시 “원샷” 경선으로 투표를 할 것이다. 정동영은 이미 투표를 마친 8개 지역에서 넉넉한 득표수를 확보했다. 손학규 전 경기도 지사는 모바일 투표에서 일부 깜짝 득표를 거뒀고, 덧붙여서 10월 14일 경선에서는 손학규를 선호할만한 보수가 강세인 일부 지역을 포함하고 있다. 그러나 8개 시도 표결에서 어떤 곳도 승리하는데 실패한 손학규는―전형적인 보수인 부산을 포함한―개표도 같이 이루어지는 투표소에서 승리를 하기가 어려울 것으로 보여진다.

4.(기밀) 대통합민주신당의 단계적인 경선을 통한 동력 창출 능력을 지나치게 과대 평가했으며, 10월 14일에 “원삿” 경선을 갖기로 한 결정은 대중의 많은 관심을 조성하는데 실패했다. 8개 시도의 경선이 이미 시행된 가운데, 투표율은 보잘 것없는 평균 19퍼센트였는데, 진보 예비후보에 대한 대중의 이중적인 감정을 잘 드러내고 있다(참조 전문). 2002년의 흥미 진진한 단계적 경선은 노무현을 전국적인 무대로 도약시켰고, 투표율도 70퍼센트가 넘었다. 모바일 투표율은 현장 투표소보다 상당히 높게 나왔다―10월 12일에 74.9퍼센트 그리고 이전 일정에선 70.6퍼센트로 나왔다. 10월 12일 정동영의 외교정책 참모인 조백희는 촘촘한 경선일정이 이번 주 일요일 투표율에 불을 붙이는데 아마 이로울 것이지만, 여전히 등록한 유권자들이 집을 나서 투표를 하도록 상기시켜줘야만 할 것이라고 정치 담당관에게 말했다.

5.(기밀) 그런 와중에, 정동영의 참모가 불법으로 선거인단을 등록했고, 다수는 정동영이 불법으로 버스를 이용해 유권자들을 투표소로 실어 날랐다는 협의에 대한 조사가 계속되고 있다. 모바일 투표에서 손학규가 승리한 것은 아마도 유권자 독려 노력의 차이를 아마 더 많이 반영하는 것이지, 정동영에 대한 감정이반의 반영은 아닐 것이다. 손학규의 측근 참모인 이윤생은 손학규는 모바일 투표 선거인단 등록에 치중해 관심을 쏟았는데, 그 이유는 그가 유권자들 투표소로 나서게 하는 정동영의 풀뿌리 인적 네트워크와 경쟁할 수없다는 점을 깨달았기 때문이라고 정치 담당관에게 말했다. 정동영의 참모 조백희는 모바일 투표에서 손학규의 승리는 “하나의 충격”이였지만, 이해찬과 손학규의 정동영 측에 대한 부정행위 협의 제기는 역효과가 나면서 자신들의 인기에 영향을 미치기 시작할 것이라고 정치 담당관에게 말했다. 확실히 부정 투표에 대해 옥신각신하는 모습과 경선 연기의 결정은 제어가 힘든 진보진영의 상황을 잘 보여줄 뿐이다.

6.(기밀) 선거 관리요원들은 10월 14일 저녁에 잠정적인 경선 결과가 나올 것으로 기대하고 있지만, 대통합민주신당은 10월 15일 오후 4시까지 공식 발표를 하지 않을 것이다. 대사관 접선책은 패배한 예비후보들이 선거 결과를 수용할 것이지만, 부정 투표에 대한 사안은 지속될 듯하며, 특히 정동영이 이길 경우 그렇다고 견해를 피력했다. 그렇긴 하지만, 다른 두 후보자들은 승자의 배후에 서길 거부하는 것은 득 될게 거의 없다. 탁월한 정치 평론가인 강원택은 한나라당 경선이 대통합민주신당에게는 좋은 모범 사례가 될 것인데, 우아하게 패배를 인정함으로써 박근혜는 정치적으로 생존할 수있었고, 그녀의 당내 영향력도 아마 증가시켰다고 지적했다. 그와는 대조적으로, 1997년 이인제는 경선에서 이회창에 패배한 이후에 자신의 정당을 세움으로써 스스로 몰락을 재촉했다. 강원택은 패배 인정의 거부는 패배한 대통합민주신당 후보와 전체 진보 진영에게는 정치적인 재앙일 될 것이라고 강원택은 말했다.

7.(기밀) 만일 노 대통령과 김대중 전 대통령이 또 다른 진보성향의 대통령을 목도하길 희망한다면, 그들과 다른 진보 정치가들은 효과적으로 결집시켜서, 남은 9주를 이용해서 전통적인 진보 지지자들을 결집시킬 비전을 제시하고, 그들 중 다수가 투표소로 향하도록 해야만 한다. 여전히 정치적인 여지가 남겨져 있는데―문국현이나 기타 무소속 후보들이 대통합민주신당에 대한 집중 조명을 가로채거나, 이명박에 대한 폭로가 수면위로 올라와 대중의 주목을 끌 수있다.

8.(기밀) 현실적으로 대통합민주신당 경선 승자는 대통합민주신당의 기치아래 다른 비 한나라당 후보와 단일화 할 듯하다. 그렇게 되면, 네거티브 선거운동을 통해 이명박의 인기를 깎아내리려고 하는 작업을 시도할 것이다. 지금으로써는 그런 작업은 불가능한 것은 아니지만, 벅찰 것으로 보인다. 스탠튼 프와로 탐정의 번역 © 무단복제나 전재를 금지합니다.

07SEOUL3080.rtf
C O N F I D E N T I A L SEOUL 003080 
 
SIPDIS 
 
SIPDIS 
 
E.O. 12958: DECL: 12/10/2014 
TAGS: KN [Korea (North)], KS [Korea (South)], PGOV [Internal Governmental Affairs],
PREL [External Political Relations], PINR [Intelligence] 
SUBJECT: UNDP PRIMARY PREVIEW 
 
REF: SEOUL 3018 
 
Classified By: A/POL David Wolff.  Reasons 1.4 (b,d). 
 
¶1.  (C) Summary: Though the race for the United New 
Democratic Party (UNDP) candidacy is tightening and 
allegations of voter fraud persist, former Unification 
Minister Chung Dong-young is in the lead and could be the 
UNDP candidate if his strong national organization can get 
out the vote and hold off Sohn Hak-kyu in the final round of 
voting on October 14.  Whoever wins, the voter malaise that 
has defined the UNDP primary continues and is unlikely to 
dissipate even after a candidate is selected October 15.  If 
the UNDP candidate does not receive much popular support, 
independent candidate Moon Kuk-hyun could emerge as the 
unified liberal candidate.  Chung, Moon, Sohn or Lee Hae-chan 
-- whoever emerges has their work cut out if they hope to 
compete with GNP candidate Lee Myung-bak.  End Summary 
 
¶2.  (C) On October 11, Sohn Hak-kyu won a second round of 
mobile phone voting in the United New Democratic Party (UNDP) 
presidential primary, closing the gap between Sohn and front 
runner Chung Dong-young to roughly 10,000 votes (NOTE: The 
electorate is made up of 2.2 million voters including mobile 
phone voters, party members, and phone poll results.  About 
50 percent of the votes have been cast.  END NOTE.)  The UNDP 
will hold the remaining primaries simultaneously on October 
14 with a final round of mobile phone voting from October 
12-14 and the phone poll, weighted as 10 percent of the vote 
on October 14. 
 
--------------- 
SUNDAY'S IMPACT 
--------------- 
 
¶3.  (C) Eight areas - Daejon, South Choongcheong, North 
Jeolla, Gyeonggi, Incheon, Daegu, North Gyeongsang, and Seoul 
-- will vote in one, simultaneous "one-shot" primary Sunday, 
October 14.  Chung Dong-young has a comfortable margin in the 
eight areas that have already voted.  Former Gyeonggi 
Governor Sohn Hak-kyu has made some surprising gains in the 
mobile phone votes, and additionally the October 14 primary 
includes some conservative strongholds that may favor Sohn. 
However, Sohn's failure to win any of the eight local votes 
-- including typically conservative Busan -- suggest he will 
have difficulty winning where it counts, at the voting booth. 
 
------------- 
VOTER TURNOUT 
------------- 
 
¶4.  (C) The UNDP vastly overestimated their ability to create 
momentum through their rolling primaries, and their decision 
to hold a "one-shot" primary on October 14 has failed to 
generate much public interest.  In the eight regional 
primaries already conducted, voter turnout has averaged a 
paltry 19 percent, underscoring the public's deep ambivalence 
towards the liberal candidates (Reftel).  In 2002 an exciting 
rolling primary vaulted Roh Moo-hyun on to the national 
stage, and voter turnout was over 70 percent.  Mobile phone 
voting turnout has been significantly higher than at the 
voting booths -- turnout on October 12 was 74.9 percent and 
70.6 percent in the previous round.  On October 12, Cho 
Beckhee, a Chung foreign policy adviser, told poloffs that 
the tightening race might help spark voter turnout this 
Sunday, but that they would still have to call registered 
voters to remind them to get out and vote. 
 
¶5.  (C) Meanwhile, investigations continue into allegations 
that Chung advisers illegally registered voters and many 
complain that Chung illegally used buses to get voters to the 
polling stations.  Sohn's wins in the phone vote was probably 
more a reflection of differences in voter mobilization 
efforts rather than a reflection of voter disenchantment with 
Chung.  Lee Yun-saeng, a close Sohn adviser, told poloff that 
Sohn focused heavily on mobile phone voter registration since 
he realized he could not compete with Chung's grassroots 
network getting voters to the booth.  Chung's advisor Cho 
told poloffs that Sohn's wins in the phone votes had been "a 
shock," but postulated that Lee Hae-chan's and Sohn's 
allegations of Chung's wrongdoing were starting to backfire 
and affect their popularity.  Certainly the squabbling about 
voter fraud and the decision to delay the primaries only 
served to highlight the progressives' fractious state. 
 
------------------ 
PARTY COHESIVENESS 
------------------ 
 
¶6.  (C) Election staff members anticipate having the 
tentative primary results on the evening of October 14, but 
the UNDP will not make the formal announcement until 4:00pm 
on October 15.  Embassy contacts have suggested that the 
losing candidates will accept the election's outcome, though 
concerns about voter fraud will likely persist, especially if 
Chung wins.  Nevertheless, the other two candidates stand to 
gain little by refusing to unite behind the winner. 
Prominent political commentator Kang Won-taek pointed out 
that the GNP primary served as a good role model for the UNDP 
in that by gracefully conceding defeat, Park Geun-hye was 
able to survive politically and maybe even increase her 
influence in the party.  By contrast, in 1997 Rhee In-je 
precipitated his own downfall by setting up his own party 
after losing the primary to Lee Hoi-chang.  Kang said that 
refusal to concede would be a political disaster to the 
losing UNDP candidate and the entire liberal camp. 
 
------- 
COMMENT 
------- 
 
¶7.  (C) If President Roh and former President Kim Dae-jung 
hope to see another liberal president, they and other liberal 
politicians must unite effectively and use the remaining nine 
weeks to present a vision for Korea that will mobilize 
traditional liberal supporters, many of whom have tuned out. 
There is still a lot of politics left -- Moon Kuk-hyun or 
other independent candidates could steal the spotlight from 
the UNDP candidate and revelations about Lee could emerge and 
grab the public's attention. 
 
¶8.  (C) Realistically, the winner of the UNDP primary will 
likely unite other non-GNP candidates under the UNDP banner. 
Then, the task will be to attempt to chip away at Lee's 
popularity through negative campaigning and build their 
popularity.  For now, these tasks appear daunting if not 
impossible. 
STANTON

1)
번역 주: SIPDIS, Siprnet Distribution
2)
[Korea (North)]
3)
[Korea (South)]
4)
[Internal Governmental Affairs]
5)
[External Political Relations]
6)
[Intelligence]
7)
A/POL David Wolf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