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서번호 생성일 분류 출처 태그
07SEOUL276 2007-01-29 07:33 기밀 주한미국대사관
, , ,

제 목: 스티븐스 수석부차관보, 이관세 통일부 정책홍보본부장과 회동: 한국 정부, 대북 지원 계속 중단하고 6자 회담 지지하고 현실적인 경우 평화 체제 논의 전망한다고

기 밀 SEOUL 000276 국방부망 배포1) 국방부망 배포

행정명령 12958: 비밀해제: 01/26/2017 태그: KN2), KS3), PREL4), OVIP5) 제 목: 스티븐스 수석부차관보, 이관세 통일부 정책홍보본부장 면담: 한국 정부, 대북 지원 계속 중단하고 6자 회담 지지하고 현실적인 경우 평화 체제 논의 전망한다고 분류자: 정치 참사관 대리 대사6). 근거 1.4 (b/d) 번역자: PoirotKr (트위터 사용자명) — Micheal H. Rhee 2013/08/04 11:28

1. (기밀) 이관세 통일부 정책홍보본부장은 한국정부가 다음 6자회담 일정에서의 진전 여부에 대해 조심스럽게 낙관한다며 6자 회담에서 진전이 있기 전까지 대북 쌀과 비료 지원을 계속 중단할 거라고 캐슬린 스티븐스 동아태 수석부차관보에게 말하였다. 그리고 한국정부와 미국정부가 한반도 평화 체제를 논의할 수 있을 정도로 비핵화가 이루어지길 희망한다고 말하였다. 스티븐스 수석부차관보는 미국정부는 6자 회담에 헌신하고 있으며, 한국정부의 대북 원조의 계속적인 중단은 현재 올바른 방향으로 보며, 평화 체제 논의를 시작하도록 비핵화 관련 충분한 진전을 보길 미국정부도 역시 희망한다고 이관세 정책홍보본부장에게 말하였다. 요점 끝.

2. (기밀) 이관세 정책홍보본부장은 크리스토퍼 힐 국무부 차관보의 1월 19일 서울 발언과 북한 김계관 외무성 부상이 모스크바에서 언론에 한 발언을 종합할 때 미국정부와 북한 간의 합의 분위기가 조성되었다고 스티븐스 동아태 수석부차관보에게 말하였다. 그는 미국정부의 12월 비핵화 제안에 대한 판단의 시간을 가진 이후에 수용하는 방향으로 가닥을 잡았고, 미국정부가 최근 방코델타아시를 비롯해 유연성을 크게 보여주고 있다는 인상도 있다고 했다. 그는 북한중앙통신이 발표한 베를린에서 “일정한 합의”를 이루었다는 의미가 무엇인지 스티븐스에게 물었다.

3. (기밀) 스티븐스 대사는 부시 대통령과 라이스 국무장관이 6자 회담을 통한 처리를 다짐하고 있음을 확인하였다. 그러한 다짐은 만일 북한이 2005년 9.19공동선언에 따른 약정에 부응할 태세인지 확인하기 위한 미국정부의 최근 노력이 반영된 것이다. 그녀는 현재의 목표는 베를린뿐만 아니라 나중에 서울, 도쿄, 베이징에서 가진 힐 부차관보의 회동 결과의 추동력을 받아서 “조기 성과”를 내기 위해 신속히 진행해 나가는 것이라고 말하였다. 그러나 기대치를 다스리는 것도 중요하다는 점에 이관세와 견해를 같이하였다. 그녀는 최근 베이징 회동에서 중국이 북한의 비핵화 문제에 관해 더 적극적으로 관여하고 있다는 인상을 받았다고 지적하였다. 그런 맥락에서 한국정부가 계속해서 대북 쌀과 비료 지원을 중단하기로 한 점은 쉽지 않은 결정이지만 협상 노력의 일환으로 중요하다고 지적하였다. 방코델타아시아에 관해서 스티븐스는 비록 미국정부와 북한 간에 예고된 금융 회담 이후에 방코델타아시아 문제 해결 방안을 마련할 수 있긴 하지만, 미국 위폐방지법과 돈세탁법을 집행할 책임은 미국정부와 재무부에 있다고 이관세에게 말하였다; 또한 유엔안보리 1718호는 당분간 그 효력이 유지될 것이다.

4. (기밀) 이관세는 한국정부가 단지 대북 원조뿐만 아니라 대북 교류 정책의 여타 모든 측면이 사실상 중단되도록 너무 나가게 될 수 있다고 우려를 표명하였다. 그는 비핵화 진전으로 원조를 재계를 할 수 있게되고, “7개월의 마비상태” 이후에 북한과의 양자 채널을 재개방할 수 있길 희망하였다. 양자 채널 가동은 6자 회담 과정과 동시에 북한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 이관세는 한국정부가 대북 압박에 충분히 나서지 않고 있다는 비판에 대해 분하다며, 그 이유를 한국정부가 북한을 압박하기 위해 여타 어느 국가보다도 할 수 있는 모든 일을 해왔기 때문이라고 했다.

5. (기밀) 이관세는 평화 체제에 대한 국무부의 관심에 관한 최신 소식, 그리고 국무부가 평화 체제 관련 일 처리에 관한 시간표를 염두에 두고 있는지를 물었다. 스티븐스는 미국정부는 한반도 평화 체제를 비롯해 북한의 비핵화에 관해서 의미 있는 진전을 이루길 희망하지만, 비핵화 진전이 우선되어야만 한다고 대답하였다. 그녀는 미국정부와 한국정부는 2005년 9.19공동성명에 서명한 직후에 곧바로 양자 간의 문제를 논의하기 시작한 점은 유용하다고 지적하였다. 그런 가운데, 미국과 한국은 지속적인 한반도 평화 구축을 향한 폭넓은 문맥에서 일반적인 한미동맹 문제를 지속적으로 다루어야만 한다.

6. (기밀) 회동 말미에 이관세는 1월 15일 개성공업지구, 개성시를 방문한 이재정 통일부 장관과 동행하였다고 지적하였다. 개성시는 한국 관광객에 개장할 생각으로 청소 작업이 이루어졌다. (주석: 다른 장관을 수행한 다른 통일부 당국자는 얼핏 본 개성의 모습이 1960년대 한국과 닮아 명백히 빈곤했기 때문에 놀랐다고 그녀는 개인적으로 우리에게 말하였다. 주석 끝.) 그는 정책적으로 큰 의미가 있는지는 모르겠지만, 북한이 지난해 핵무기 실험을 축하하기 위해 내걸었던 현수막을 철거한 걸로 이해한다고 했다. 버시바우 프와로 탐정의 번역 © 무단복제나 전재를 금지합니다.

07SEOUL276.rtf
C O N F I D E N T I A L SEOUL 000276 
 
SIPDIS 
 
SIPDIS 
 
E.O. 12958: DECL: 01/26/2017 
TAGS: KN KS PREL OVIP
SUBJECT: PDAS STEPHENS' MEETING WITH DEPUTY UNIFICATION 
MINISTER: ROKG CONTINUING SUSPENSION OF AID TO NORTH, 
SUPPORTS SIX PARTY TALKS, LOOKS FORWARD TO DISCUSSING PEACE 
REGIME WHEN FEASIBLE 
 
Classified By: A/POL Brian McFeeters.  Reasons 1.4 (b/d) 
 
SUMMARY 
------- 
 
¶1. (C) Deputy Minister of Unification for Unification Policy 
and Public Relations Lee Kwan-sei told EAP Principal Deputy 
Assistant Secretary Kathy Stephens that the ROKG was 
cautiously optimistic about progress at the next round of Six 
Party Talks (6PT), would continue the suspension of 
rice-and-fertilizer aid to the North until there was progress 
in those Talks, and that he hoped that denuclearization would 
occur to the point where the ROKG and USG would be able to 
discuss a peace regime for the Korean peninsula.  PDAS 
Stephens told Deputy Minister Lee that the USG remained 
committed to the 6PT process, saw continued suspension of 
ROKG aid to the DPRK as the right course for now, and the USG 
too hoped to see enough progress on denuclearization to 
permit the beginning of discussions of a peace regime.  End 
Summary. 
 
SIX PARTY TALKS 
--------------- 
 
¶2. (C) Deputy Minister of Unification Lee told PDAS Stephens 
that Assistant Secretary of State Christopher Hill's comments 
in Seoul on January 19, along with DPRK Vice Foreign Minister 
Kim Gye-gwan's comments to the media in Moscow had created 
the impression of progress toward an agreement between the 
USG and the DPRK.  He also had the impression that Pyongyang 
had moved toward accepting the USG's December 
denuclearization proposal after taking time to digest it, and 
that the USG was showing increased flexibility recently, 
including toward Banco Delta Asia (BDA).  He asked Stephens 
what the DPRK's KCNA news service might have meant by 
announcing that a "certain agreement" had been reached in 
Berlin. 
 
¶3. (C) PDAS Stephens confirmed President Bush's and Secretary 
Rice's commitment to the 6PT process, which was reflected in 
recent efforts from the USG to see if the DPRK was prepared 
to live up to its commitments under the September 2005 Joint 
Statement.  She said that the goal now was to move quickly to 
capture the momentum resulting from A/S Hill's meetings not 
only in Berlin, but afterward in Seoul, Tokyo and Beijing, to 
obtain an "early harvest," but she agreed with Lee that it 
was important to temper expectations.  She noted that the 
her recent meetings in Beijing give her the impression of the 
Chinese being seriously and more actively engaged on the 
issue of DPRK denuclearization.  In that context, she noted 
that the ROKG's decision to continue its suspension of rice 
and fertilizer aid to the DPRK, though not easy, was an 
important part of the negotiating effort.  On BDA, Stephens 
told Lee that Treasury and USG remained obligated to enforce 
U.S. counterfeiting and money-laundering laws, though it was 
possible that a solution to the BDA issue could be worked out 
following pending financial talks between the USG and DPRK; 
even so, UNSCR 1718 would remain in effect for the 
foreseeable future. The DPRK had to learn to act responsibly 
in accord with its international obligations. 
 
¶4.  (C) Replying, Lee expressed concern that the ROKG may 
have gone too far in suspending not only aid but also 
virtually all other aspects of its exchange policy with the 
North.  He he hoped that progress on denuclearization would 
allow the ROKG to resume aid and reopen its bilateral channel 
with the DPRK after a "seven-month deadlock."  This would 
allow the ROKG to influence the North bilaterally in tandem 
with the 6PT process.  Lee noted that he resented criticism 
of the ROKG as not doing enough to put pressure on the North, 
because the ROKG had done all that it could do and more than 
any other country to pressure the DPRK. 
 
PEACE REGIME 
------------ 
 
¶5. (C) Lee asked for an update on State Department attention 
to the peace regime issue, and whether the Department had  a 
timeframe in mind for working on the issue.  Stephens replied 
that the USG hoped for significant progress on 
denuclearization of the DPRK that would allow work across a 
range of fields, including on a peace regime for the Korean 
 
 
 
peninsula; but denuclearization progress had to come first. 
She noted that the USG and ROKG had usefully begun to discuss 
the issue bilatererly during the immediate aftermath of the 
September 2005 signing of the Joint Statement.    In the 
meantime, US and ROK should continue to address general 
alliance issues in the broad context of building toward a 
lasting peace on the Korean peninsula. 
 
DPRK DEVELOPMENTS 
----------------- 
 
¶6. (C) At the end of the meeting, Lee noted that he had 
accompanied Minister of Unification Lee Jae-joung on his 
January 25 visit to the Kaesong Industrial Complex and to the 
city of Kaesong, which the DPRK had cleaned up in 
consideration of opening it to ROK tourists.  (Note:  Another 
MOU official accompanying the Minister told us privately that 
she was shaken by the glimpse of Kaesong, because of the 
obvious poverty she likened to the ROK in the 1960s. END 
NOTE.)  He also said that he understood that the DPRK had 
taken down the banners put up last year that celebrated its 
nuclear weapons test, though he did not know if the move had 
policy significance. 
VERSHBOW

1)
번역 주: SIPDIS, Siprnet Distribution
2)
[Korea (North)]
3)
[Korea (South)]
4)
[External Political Relations]
5)
[Visits and Travel of Prominent Individuals and Leaders]
6)
A/POL Brian McFeeter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