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서번호 생성일 분류 출처 태그
07SEOUL194 2007-01-22 08:33 기밀 주한미국대사관

제 목: 탈북자들, 시민권 운동을 통해 북한 정권 변화 모색

기 밀 SEOUL 000194 국방부망 배포1) 국방부망 배포

행정명령 12958: 비밀해제: 01/23/2027 태그: PREL2), PREF3), PGOV4), PINR5), KS6), KN7) 제 목: 탈북자들, 시민권 운동을 통해 북한 정권 변화 모색 참조: 가. 06 SEOUL 4281 나. 06 SEOUL 4282 다. 06 SEOUL 4283 라. 06 SEOUL 4284 분류자: 정치 공사 참사관 조셉 윤8). 근거 1.4 (b/d). 번역자: PoirotKr (트위터 사용자명) — Micheal H. Rhee 2013/07/04 14:30

1. (기밀) 성공적인통일을만들어가는사람들(이하 성통만사)은 제정착한 탈북자들이 새로 설립한 단체이다. 단기적 목표는 북한인권 문제를 널리 알리는 것이지만, 성통만사의 궁극적인 바람은 북한의 정권 교체 강제할 네트워크를 한국과 중국, 그리고 북한에 설립하는 것이다. 성통만사는 자금도 경험도 없고 미래도 불확실하지만, 탈북자 문제에 대한 한국 시민 사회의 관심 부족으로 좌절감을 맛본 탈북자들에 의한 시민권 운동을 대표한다. 요점 끝.

2. (기밀) 김영일은 2001년 한국에 도착한 나이 28세 탈북자이다. 2006년 서울 소재 한국외국어대학교를 졸업한 김영일은 남한 급우들이 북한에 대해 너무 모르고 북한의 인권에 크게 관심이 없는 데 놀랐다고 한다. 그는 1월 14일 북한 인권문제에 집중하는 단체들은 모두 남한사람들과 외국인에 의해 운영되고 직접적인 북한 경험이 없는 지도자들이라 북한 인권문제를 충분히 이해할 수 없다고 1월 14일 대사관 정무 직원에게 말하였다. 그는 남한 사람이 주도하는 단체는 통일과 북한 민주화 문제에 대해 논의하기를 극도로 꺼린다고도 말하였다.

3. (민감하지만 미분류) 김영일과 동료 6명의 탈북자는 2006년 10월에 성통만사를 창립하였다. 현재 회원 수는 120명이며, 그 중 절반이 남한에 정착한 탈북자라고 말하였다. 한 달에 2회 40명이 모임을 하고 인권과 통일 시나리오를 연구하며 단체의 활동을 계획한다. 성통만사의 자금은 회원의 성금에 의존한다.

4. (기밀) 성통만사의 주요 목적은 북한 인권문제에 대해 널리 알리고 북한 인권과 민주주의를 지원하는 것이다. 2007년 12월 내내 성통만사는 홍보와 세미나, 그리고 정기모임을 통해 회원을 모집하는 데 집중할 예정이라고 김영일은 말하였다. 대학 캠퍼스 프로그램의 핵심은 3일간 참가자들이 전형적인 북한 음식을 먹으면서 북한에 대해 학습을 하는 경험적인 수행에 있다. 김영일은 그런 경험은 더 활동적으로 북한 인권을 도모하도록 남한 학생들에게 동기부여가 될 거라고 믿고 있다. 그런 가운데 평통만사는 북한 민주주의를 위한 예산을 책정하고 북한 인권침해 사례를 집대성할 공간을 만들기 위해 국회에 로비할 계획이다.

5. (기밀) 김영일에 의하면, 성통만사의 장기적인 계획은 한층 야심 찬 데, 2008년 성통만사는 종국에 북한 임시 정부의 뼈대를 구성할 중국에 거주하는 탈북자와 북한 주민 사이에 네트워크를 설립할 예정이라고 한다. 그 과정에서 네트워크 연대는 제휴 조직이 중국 국경을 통해 북한으로 밀반입할 교육 자료를 통해 북한 주민을 지속적으로 교육할 예정이다. 2009년에는 북한 정권의 전복을 시도하고, 대략 10년 동안에 그 자리를 대신할 “북반도 행정 임시정부”를 설립할 예정이다. 성통만사의 기본 목적은 북한 사람들이 자본주의를 수용하고 과도기에 남한에 미칠 경제적인 충격을 최소화 하도록 돕는 것이다. 북한 경제가 안정화되고 남북의 다수가 견해를 같이하게 될 때 통일이 이루어질 것이다.

8. (민감하지만 미분류) 성통만사는 정치적인 연대 단체가 없다고 말하였다. 집권당 열린우리당은 인권을 논하기보다는 북한을 달래는 데 더 관심이 있다고 말하였다. 김영일은 민간단체로 성통만사를 등록하지 않은 이유는 정부가 자체 활동의 통제를 시도할 것으로 믿기 때문이다. 김영일은 한나라당과 여타 보수 단체는 탈북자 문제에 한층 동정적이라고 믿고 있지만, 보수 단체들은 탈북자를 대신해 진실된 노력을 하지 않고 정치적인 이득을 위해 탈북자를 악용할 공산이 크다고 그는 인식하고 있었다.

9. (기밀) 비록 탈북자가 운영하는 실험적인 프로그램을 통해 대학가의 관심을 유도하는 구상은 갈수록 보수화되어가는 대학생에게 반향을 일으킬 공산이 크지만, 자금도 경험도 없는 성통만사는 하나의 조직으로 실패할 수도 있다. 그러나 성통만사가 재정착한 탈북자 스스로 남한 국민의 주류보다는 훨씬 더 급진적인 정치적인 목소리를 추구하는 초기 단계의 실체적 모습이라는 면에서 중요하다. 게다가 김영일은 주목할 만한 인물일 수도 있다. 김영일은 여타 수 천명과 마찬가지로 1990년대 중반 기근 때문에 북한을 탈출했고, 유명한 탈북자는 아니며, 그의 한반도 국경을 목표로 하는 장기적인 비전은 환상에 바탕을 두었다. 그러나 그는 영리하며, 야심 차고 말도 잘한다. 성토만사의 운명과 상관없이 김영일은 한국 사회에 합류하는 데 어려움을 겪을 뿐만 아니라 북한 인권과 관련 한국의 일반적인 침묵, 그리고 통일을 내다보는 남한 대다수가 생각하는 장기적인 관점에 대해 좌절감을 맛본 탈북자 지지층의 대표로 등장할 수 있다. 스탠튼 프와로 탐정의 번역 © 무단복제나 전재를 금지합니다.

07SEOUL194.rtf
C O N F I D E N T I A L SEOUL 000194 
 
SIPDIS 
 
SIPDIS 
 
E.O. 12958: DECL: 01/23/2027 
TAGS: PREL [External Political Relations], PREF [Refugees], PGOV [Internal Governmental Affairs], PINR [Intelligence], KS [Korea (South)], KN [Korea (North)] 
SUBJECT: DEFECTORS SEEK NK REGIME CHANGE THROUGH CIVIL 
ACTIVISM 
 
REF: A. 06 SEOUL 4281 
     B. 06 SEOUL 4282 
     C. 06 SEOUL 4283 
     D. 06 SEOUL 4284 
 
Classified By: POL M/C Joseph Y. Yun.  Reasons 1.4 (b/d). 
 
SUMMARY 
------- 
 
¶1.  (C) People for Successful Corean Reunification (PSCORE) 
is an organization newly founded by resettled North Koreans. 
While its short-term goal is to increase awareness of North 
Korea's human rights issues, the organization hopes 
ultimately to establish a network in the ROK, China and North 
Korea that will force regime change in the DPRK.  The group, 
with neither money nor experience, has an uncertain future, 
but represents civil activism by North Korean defectors 
frustrated by the lack of interest in their issues by ROK 
civil society.  END SUMMARY. 
 
ORIGINS OF PSCORE 
----------------- 
 
¶2.  (C) Kim Young-il is a 28-year-old North Korean defector 
who arrived in South Korea in 2001.  Having graduated in 2006 
from Hankuk University of Foreign Studies in Seoul, Kim was 
amazed that his South Korean classmates knew so little about 
North Korea and had such little interest in North Korean 
human rights.  He told poloff on January 14 that because the 
groups that were focused on North Korean human rights issues 
were all run by South Koreans or foreigners, the leaders -- 
without firsthand experience of North Korea -- could not 
fully understand the issue.  He also said that South 
Korean-led groups were too reluctant to discuss questions of 
unification and democratization of North Korea. 
 
¶3.  (SBU) Accordingly, Kim and six fellow defectors created 
PSCORE in October 2006.  It now has 120 members, Kim said, 
about half of whom are resettled North Koreans.  About forty 
members gather for two meetings a month where they discuss 
human rights, study unification scenarios, and plan group 
activities.  PSCORE relies on member donations for funding. 
 
RAISING AWARENESS 
----------------- 
 
¶4.  (C) The primary objectives of the organization are to 
raise awareness of North Korean human rights issues and 
support democracy and human rights in North Korea as a means 
of facilitating peaceful unification.  Through December 2007, 
Kim said PSCORE would focus on recruiting through campaigns, 
seminars, and regular meetings.  The centerpiece of the 
campus program would be an experiential retreat where, for 
three days, participants would study North Korea while eating 
a typical North Korean diet.  Kim believes that such an 
experience would motivate South Korean students to become 
more active in pursuing North Korean human rights. 
Meanwhile, PSCORE plans to lobby the National Assembly to 
establish a budget for North Korean democracy and to create a 
depository for evidence of North Korean human rights abuse. 
 
INSTIGATING REGIME CHANGE 
------------------------- 
 
¶5.  (C) PSCORE's longer term plans are more ambitious. 
According to Kim, PSCORE in 2008 would establish a network 
among North Koreans resident in China and the DPRK which 
would ultimately form the framework for a North Korean 
interim government.  Meanwhile, the network would continue to 
educate North Korean residents through educational materials 
that affiliates would smuggle into North Korea through the 
Chinese border.  In 2009, they would attempt to overthrow the 
DPRK regime and establish an "Administrative Interim 
Government of the Northern Peninsula," which would be in 
place for approximately ten years.  Its basic purpose would 
be to help North Koreans adapt to capitalism and minimize the 
economic shock to South Korea during the transition period. 
North and South would unify when the North Korean economy 
stabilizes and majorities in North and South Korea agree. 
 
NO POLITICAL VOICE IN THE ROK 
----------------------------- 
 
¶8.  (SBU) Kim said that PSCORE does not have any political 
affiliation.  He said that the ruling Uri Party is more 
interested in appeasing the DPRK than talking about human 
rights.  Indeed, Kim has not registered PSCORE as an NGO 
because he believes that the government would try to control 
its activities.  While Kim believes that the Grand National 
Party or another conservative group would be more sympathetic 
to the concerns of defectors, he perceives that conservative 
parties are likely to exploit defectors for political gain 
rather than make sincere efforts on their behalf. 
 
COMMENT 
------- 
 
¶9.  (C) Although the idea of attracting campus attention 
through a defector-run experiential program is likely to 
resonate with increasingly conservative university students, 
PSCORE, with neither money nor experience, may fail as an 
organization.  Its formation, however, is significant as an 
early manifestation of resettled North Koreans seeking their 
own political voice, one which is far more radical than that 
of the mainstream South Korean public.  Further, Kim Young-il 
may be someone to watch.  He is not a celebrity defector -- 
like thousands of others, he left North Korea in the 
mid-1990s because of famine -- and his long-term vision for 
the Peninsula borders on fantasy.  However, he is smart, 
ambitious and well-spoken.  Regardless of PSCORE's fate, Kim 
could emerge as a representative for a defector constituency 
that is frustrated not just with the difficulties of 
integrating into South Korean society (reftels), but also 
with the general ROK silence on DPRK human rights and the 
long-term view most South Koreans have toward unification. 
STANTON

1)
번역 주: SIPDIS, Siprnet Distribution
2)
[External Political Relations]
3)
[Refugees]
4)
[Internal Governmental Affairs]
5)
[Intelligence]
6)
[Korea (South)]
7)
[Korea (North)]
8)
POL M/C Joseph Y. Yu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