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서참조번호 생성일 비밀등급 출처 태그
06SEOUL2442 2006-07-20 08:26 기밀(3급) 주한 미국 대사관
, ,

제 목: 유엔 사무총장 캠페인: 반기문 외무장관 미국 정부의 지원 요청

기 밀 서울 002442

국방부망 배포

국방부망 배포

행정명령 12958: 비밀해제: 07/20/2016 태그: PREL UN KS 제 목: 유엔 사무총장 캠페인: 반기문 외무장관 미국 정부의 지원 요청

참조: 가. SEOUL 2398 나. SEOUL 2399

분류자: 조셉 윤. 근거 1.4 (b,d). 번역자: PoirotKr (트위터 사용자명) — Micheal H. Rhee 2014/10/21 00:59

1. (기밀) 요약. 1월 18일 버시바우 대사와 함께한 회동에서 반기문 한국 외교부 장관은 그의 유엔 사무총장 입후보가 광범위한 성원을 얻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나 유엔 안보리 상임이사국 5개국을 비롯해 미국이 (유엔 사무총장 선거에 관한) 비공식 여론 조사에 참여하지 않을 수도 있다는 점을 우려했다. 이는 출마를 천명한 후보들에 대한 불신임 투표로 보일 수 있다. 반기문은 상임이사국 5개국이 비공식 여론 조사에 참여하기를 희망했으며, 특히 미국이 그의 출마를 호의적으로 간주했으면 한다고 희망했다. 북한, 동맹 문제, FTA에 대한 논의도 있었다(개별 전문). 요약 끝.

2. (기밀) 반 외교부 장관은 10일가량이 지나면 안보리 상임이사국 사이에 비공식적인 여론 조사가 있을 거라고 7월 18일 버시바우 대사에게 말했다. 반기문은 걱정되고, 또 조바심이 난다고 인정하면서 비공식 조사가 그의 대학 시절 기말고사를 기다리는 것과 같다고 말했다. 진실로 그는 많은 나라로부터 긍정적인 암시를 받았다. 그러나 안보리 상임이사국 5개국이 “권장” 칸이나 “실망” 칸 대신 “의견 없음” 칸을 선택할까 봐 깊이 우려하고 있었다.

3. (기밀) 특히 상임이사국 5개국이 뒷짐을 지고 있다면 사무총장 선출 과정은 훨씬 더 어려워질 수 있다고 반기문은 말을 이어갔다. 더 나아가 그 같은 소극적인 태도는 출마를 선언한 후보들에게 매우 불공평할 수 있다. 왜냐면 모든 이들이 이를 출마 후보들에 대한 관심이 없다는 표시로 사실상의 불신임 투표로 해석될 것이기 때문이다.

4. (기밀) 반기문은 그 자신이 아마도 이미 출마를 선언한 후보들 가운데 가장 유력한 후보일 거라고 말했다. 그가 함께한 아프리카 연합과 아랍 연맹과의 회의에서는 그에게 전폭적인 성원을 보여줬다. 반은 안보리 회원국인 중남미 국가들로부터도 안정적인 지지를 얻고 있다. 아시아에서는 중국이 아마도 모든 아시아 후보를 “권장할 것이다”. 반면 일본의 입장은 북한 미사일 발사라는 상황을 고려할 때 파악하기가 더욱 어렵다. 반기문은 열쇠는 미국이라고 강조했다. 특히 중국과 일본을 비롯한 많은 나라가 미국의 리더쉽을 원하고 있다. 반기문은 미국 정부가 그의 출마를 지지한다면 매우 희망적이라고 말했다.

5. (기밀) 버시바우 대사는 미국이 다른 나라와 같이 곧 결정을 내리게 될 것이라고 인정했다. 버시바우 대사는 반기문 외교부 장관에게 그가 미국 정부에서 잘 알려졌고, 호의적으로 알려졌다고 그를 안심시켰다. 버시바우

포와로 탐정의 번역 © 무단복제나 전재를 금지합니다.

06SEOUL2442.rtf
C O N F I D E N T I A L SEOUL 002442 
 
SIPDIS 
 
SIPDIS 
 
E.O. 12958: DECL: 07/20/2016 
TAGS: PREL UN KS
SUBJECT: UNSYG CAMPAIGN: FM BAN ASKS FOR USG SUPPORT 
 
REF: A. SEOUL 2398 
     ¶B. SEOUL 2399 
 
Classified By: Joseph Y. Yun, A/DCM.  Reasons 1.4 (b/d) 
 
¶1.  (C) Summary. In a July 18 meeting with the Ambassador, 
ROK Foreign Minister Ban assessed tQt his candidacy had won 
broad support, however Q was concernQ that Washington, 
along with other P5 members of the UNSC, might not 
participate in the upcoming straw poll.  That would be seen 
as a vote of no confidence on the declared candidates.  Ban 
hoped that P5 would participate in the straw poll and 
especially hoped that Washington would consider his candidacy 
favorably.  Discussions on North Korea, alliance issues and 
FTA in septels (see refs). End Summary. 
 
Straw Poll 
---------- 
 
¶2.  (C) Foreign Minister Ban told the Ambassador on July 18 
that there would be a straw poll among UNSC members in about 
tens days or so.  Acknowledging that he was worried and 
anxious, Ban said that the straw poll was like waiting for 
the finals during his university days.  True, he had received 
positive indications from many capitals, but he was deeply 
concerned that the P5 may decide to stay away by ticking the 
"no view" box instead of the "encourage" or "discourage" 
boxes. 
 
¶3.  (C) The selection process would be much more difficult, 
Ban continued, if P5 members stayed away.  More than this, 
such passivity would be very unfair for the declared 
candidate, because everyone would interpret it as lack of 
interest on their candidacies, a virtual vote of no 
confidence. 
 
Needs USG Support 
----------------- 
 
¶4.  (C) Ban said he was probably the most favored candidate 
among those who have already declared.  His meetings at the 
African Union and Arab League showed substantial support. 
Ban was also comfortable with support from the Latin American 
members of the Security Council.  In Asia, China would 
probably "encourage" all Asian candidates, while Japan's 
position was more difficult discern, especially in the wake 
of the North Korean missile launches.  The key, Ban 
underlined, was the United States.  Many capitals were 
looking for U.S. leadership, especially China and Japan.  Ban 
said he was very hopeful that Washington would support his 
candidacy. 
 
¶5.  (C) The Ambassador acknowledged that Washington, like 
other capitals, would soon have to come to a decision.  The 
Ambassador assured FM Ban he was well and favorably known in 
Washington. 
VERSHBOW